괴산 청천면, 제13호 태풍 ‘링링’ 피해복구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9/11 [21:20]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 청천면(면장 노현호)은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전국적으로 많은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지난 9일과 10일 이틀에 걸쳐 피해가 컸던 농가 등을 찾아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피해복구 지원에 나섰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10일에는 노현호 청천면장을 비롯한 면 공무원, 학생중앙군사학교 장병 등 30여 명이 월문리 인삼 재배농가를 방문, 태풍으로 인해 쓰러진 하우스 복구에 구슬땀을 흘리면서 피해농가를 위로했다.

 

노현호 청천면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에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면서, “행정기관으로서 피해상황을 적극 파악하고, 이에 따른 신속한 복구지원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시름을 조금이나마 덜어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