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보건소, 청소년 흡연ㆍ음주 예방 교육 마무리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9/11 [19:51]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증평군보건소(소장 연영미)가 지난 5월부터 지역 내 3개 초등학교 및 3개 중·고등학교 재학생 15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흡연·음주 예방교육을 성공리에 마쳤다고 11일 밝혔다.

 

·간접 흡연의 폐해, 흡연 및 음주 유혹에 대처하는 방법 등 흡연과 음주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최근 전자담배의 확산으로 청소년들의 흡연율이 증가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흡연 예방 교육이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특히, 빙고게임, 담배좀비, 역할극 등 아동·청소년의 눈높이에 맞춘 교육으로 효과를 높이는데 집중했다.

 

연영미 증평군보건소장은 성장기인 청소들이 건강 생활 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육과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