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임명 여론조사, 부정 49% vs 긍정 46% 오차범위 내 팽팽

한국당 지지층서 부정 90%대..진보 지지층서 긍정 80%대

황인욱 기자 | 기사입력 2019/09/10 [11:14]

▲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에 대한 국민여론     © 리얼미터 홈페이지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 부정평가가 49.6%, 긍정평가가 46.6%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10일 발표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대한 국민여론' 조사에서 '잘못했다'는 부정평가가 49.6%, '잘했다'는 긍정평가는 46.6%로 긍·부정 평가가 오차범위(±4.4%p) 내인 3.0%p 차이로 팽팽하게 엇갈렸다.

 

세부적으로, 부정평가는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 90%대 중반을 상회하는 압도적인 다수였고, 무당층, 보수층과 중도층, 60대 이상과 50대, 부산·울산·경남(PK)과 대구·경북(TK), 경기·인천에서도 절반 이상이었다. 긍정평가는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진보층에서 70% 전후나 80%대 중반의 대다수였고, 20대와 30대, 40대, 호남과 충청권, 서울에서 절반을 넘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2019년 9월 9일(월)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7,259명에게 접촉해 최종 501명이 응답을 완료, 6.9%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으로 표집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에 2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9년 7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bfrogdgc@gmail.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