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박봄 측, “악플러 15명 추가 고소..일체의 선처없는 강력 대응”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9/08/16 [17:34]

▲ 가수 박봄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가수 박봄 측이 악플러 15명을 추가로 고소했다.

 

16일 박봄의 소속사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입장을 내고 “당사는 지난 2월 공식 팬카페, SNS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명예 훼손, 허위 사실 유포 행위에 대해 선처 없는 강력한 대응을 알린 바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박봄 측은 “고소 입장 공지를 올린 이후 법무팀과 함께 검토를 마친 뒤 악성 댓글을 단 누리꾼에 대해 명예 훼손 등의 혐의로 이미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으며, 지난 13일 15명에 대해 추가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또 박봄 측은 “당사는 일체의 선처 없는 강력 대응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리며, 앞으로도 악성 댓글과 관련된 고소 절차를 계속해서 진행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박봄 측은 “앞으로도 박봄의 권익 보호를 위해 계속해서 조치를 강구할 것이다. 다시 한 번 박봄을 사랑해주고 아껴준 팬분들의 믿음과 응원에 항상 감사드리며, 더욱 좋은 모습으로 만나 뵐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박봄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소속 아티스트 박봄 관련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적인 비방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당사는 지난 2월 공식 팬카페, SNS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명예 훼손, 허위 사실 유포 행위에 대해 선처 없는 강력한 대응을 알린 바 있습니다.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는 고소 입장 공지를 올린 이후 법무팀과 함께 검토를 마친 뒤 악성 댓글을 단 누리꾼에 대해 명예 훼손 등의 혐의로 이미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으며, 8월 13일자로 15명에 대해 추가 고소장을 접수하였습니다.

 

당사는 일체의 선처 없는 강력 대응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말씀 드리며, 앞으로도 악성 댓글과 관련된 고소 절차를 계속해서 진행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아티스트 박봄의 권익 보호를 위해 계속해서 조치를 강구할 것입니다. 다시 한 번 박봄을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팬분들의 믿음과 응원에 항상 감사드리며 더욱 좋은 모습으로 만나 뵐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