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중소·벤처기업 유치 적극 나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8/14 [17:47]
▲ 태안군-충남벤처협회 협약 체결     © 김정환 기자


태안군이 벤처기업 유치에 적극 나섰다.

 
태안군은 14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 군 관계자, (사)충남벤처협회 박종복 회장 등이 모인 가운데 ‘태안군과 (사)충남벤처협회의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식’을 가졌다.

 
협약서에 따르면 (사)충남벤처협회는 회원사가 이전 및 신설 투자 시 태안지역에 우선 투자하도록 협력하고, 군은 협회 회원사의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관계법령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행정적·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앞서 (사)충남벤처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 ‘태안기업도시 투자설명회’가 실시됐으며, 군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태안 유치를 활성화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가세로 군수는 “중소·벤처기업의 태안 이전 및 신설 투자 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기업과 지역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겠다”며 “앞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기업 유치 활동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은 ㈜케어사이드·㈜오케이섬유 투자양해각서 체결, ㈜케이엠에프(KMF) 태안 이전 등으로 총 772억 원 투자, 300여 명의 신규 일자리를 확보한 바 있으며, 앞으로 더욱 활발한 기업 투자 유치를 위해 ‘이주직원보조금’ 신설, 투자기업 보조금 지원조건 완화 등 관련 조례 개정을 적극 추진 중이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