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운 괴산부군수, 폭염대비 물놀이 관리 현장점검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8/14 [17:26]
▲ 박해운 괴산부군수가 청천 사담리 물놀이 지역을 방문해 안전 관리를 점검하고 있다.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 박해운 부군수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군민들의 건강와 안전을 위해 무더위 쉼터와 물놀이지역 등을 점검했다고 14일 밝혔다.

 

박 부군수는 청천면의 무더위 쉼터를 방문해 시설을 점검하고 마을 어르신들의 의견을 청취하며 폭염시 국민행동요령 홍보에 나섰다.

 

또한, 청천 사담리 물놀이 지역을 방문해 물놀이 관리 사각지역과 사고지역 등을 점검과 안전요원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박해운 부군수는 계속되는 폭염으로 더위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걱정되는 상황이며 한낮 무더위시간에는 농사일 등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무더위쉼터를 방문하여 달라고 당부했다.

 

군은 폭염에 대비하기 위해 그늘막 18개소 및 무더위쉼터 137개소를 지정하여 관리·운영 중이고 살수차를 투입하여

 

인구 밀집지역인 도시지역의 복사열을 낮추고 있으며 전담 방문건강관리팀을 구성해 폭염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