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새로운 뒤태 여신”..치어리더 김한나, 발랄+섹시 분위기 ‘시선강탈’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9/04/28 [06:01]

▲ 치어리더 김한나 화보 <사진출처=맥심(MAXIM)>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남성 잡지 맥심(MAXIM)이 치어리더 김한나가 표지 모델로 나선 5월호 정기구독자 전용 한정판 표지를 공개했다.


스포츠의 꽃이라 불리는 치어리더는 그간 ‘3대장’, ‘여신’ 등의 칭호가 붙으며 꾸준히 인기가 상승해왔다. 이 흐름에 맞춰 남성 잡지 맥심은 박기량, 김연정, 안지현, 서현숙 등 각 구단을 대표하는 치어리더와 함께 표지 작업을 하며 품절 역사를 만들었다.

 

이번 맥심 5월호에선 프로야구 개막과 동시에 인기가 절정에 오른 치어리더 김한나가 표지 모델 자리를 꿰찼다. 핑크빛 데이트를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화보 촬영에서 김한나는 발랄함과 섹시함 두 가지를 모두 소화하며 대세가 된 비결을 몸소 드러냈다.

 

맥심 관계자는 “지난해 11월호 서현숙 치어리더 때 보였던 역대급 판매 속도를 앞서고 있다. 새로운 완판 모델의 역사가 쓰일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일반 서점용 표지 이상으로 정기구독자용 표지 구독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한나의 일반 서점용 맥심 표지는 A형과 B형 두 가지 버전으로 지난 24일 공개된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정기구독자 전용인 한정판 표지에서 김한나는 흰색 원피스를 입고 거울을 보는 뒷모습을 통해 관능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각종 SNS와 커뮤니티에서는 벌써부터 “새로운 뒤태 여신이다!”, “올해는 한나가 원탑”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며 표지 사진이 공유되고 있다. 맥심의 정기구독자 전용 한정판은 일반 서점에서는 살 수 없으며, 오직 정기 구독자에게만 제공된다.

 

치어리더 김한나는 맥심과의 인터뷰에서 “아직 실감 날 정도의 인기는 아니지만 기사도 많이 나오고, 댓글 보면 좋은 말이 많아서 감사하다”라며 “다른 치어리더들과 인기 경쟁에 신경 쓸 시간에, 어떻게 하면 우리 무대를 더 잘할 수 있을지 고민하는 편”이라고 대답했다.

 

한편, 치어리더 김한나가 표지를 장식한 5월호에선 이밖에도 성우이자 <도가니> 등 영화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장광, SNS 인기 모델 김빛나라, 먹방 여신 유튜브 스트리머 쯔양, 안산 갱스터 래퍼 차붐, 엠오엘티와 함께하는 미스맥심 콘테스트 등 다채로운 기사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