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시아 물류발전방안 세미나, 국회 의원회관서 개최

정명훈 기자 | 기사입력 2018/11/06 [08:52]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공동대표 국회의원 노웅래·홍문표)는 한국교통대학교 유라시아교통연구소와 (사)유라시아평화철도포럼과 함께 7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남북협력시대를 맞아 한반도를 넘어 유라시아 대륙으로! 유라시아 물류발전방안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남북협력시대로의 시대적 변화에 발맞추어 유라시아 물류산업의 현주소를 살피고 나아가 국내 물류산업의 과학화와 고도화를 통한 발전방안을 모색한다.

 

한국슬라브유라시아학회 회장을 맡고 있는 국민대 유라시아학과 이상준 교수가 좌장을, 한국교통대학교 철도경영물류학과 박민철 교수와 유라시아평화철도포럼 류제엽 고문이 발제를 맡았다. 또한 국토교통부 박일하 물류시설정보과장,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 진장원 자문위원, 한국교통연구원 서종원 남북인프라연구센터장, 국회입법조사처 구제수 조사관이 토론자로 나섰다.

 

노웅래 의원은 “유라시아 대륙으로 화물을 나르던 철길로 사람이 다니게 되고, 사람이 다니던 철길로 문화가 전파되고, 문화가 전파된 철길로 평화와 번영이 올 것이라 믿는다”며, “정부와 국회, 학계와 물류업계 관계자가 참석하는 이번 세미나가 남북협력시대를 맞아 새로운 전환기에 들어선 우리 물류산업 발전에 필요한 선제적 방안을 마련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 강조했다.

 

한편 국회의원연구단체인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는 노웅래, 홍문표 의원이 공동대표의원이며 책임연구위원은 윤후덕 의원이 맡았다. 이어 고용진, 금태섭, 김경협, 김성수, 김성태(비), 김영호, 김정호, 김정훈, 민경욱, 민병두, 민홍철, 박정, 심기준, 안규백, 원유철, 윤관석, 이동섭, 이수혁, 이원욱, 인재근, 정동영, 조승래, 주승용 의원이 소속돼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