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추석기점 새 광고 "미션을 수행하라" 선봬

김은지 기자 | 기사입력 2018/09/26 [15:03]

 

 

브레이크뉴스 김은지 기자= '사람이 기업이다. 기업은행이 동반자다'라는 슬로건으로 광고캠페인을 진행 중인 기업은행이 추석연휴가 시작된 지난 22일을 기점으로 올해 두 번째 광고를 선보인다.

 

이번 광고에서 기업은행은 고객의 진정한 동반자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고객의 미션을 함께 수행하는 모습을 보여준다고 기업은행은 설명했다.

 

광고는 모델 이정재가 "누군가의 동반자가 되기 위해서 은행은 정말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던지며, 고객이 필요로 하는 일들을 해결한 후 '해야 할 일(To Do List)' 목록을 하나씩 지워나가는 모습을 담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해야 할 일(To Do List)은 기업은행이 추진 중인 동반자금융의 사업들이다"라며, "기업은행의 동반자금융은 단순 자금공급자, 금융조력자 역할의 은행에서 벗어나, 개인 및 기업고객의 생애주기 전반에 능동적으로 관여해 고객 성공을 돕겠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