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네덜란드 부산주재 명예영사관 19일 개관...김병구 명예영사 취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8/07/19 [14:15]

▲ 김병구 주한 네델란드 부산주재 명예영사 (C)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주한네덜란드 부산주재 명예영사관이 사상구 가야대로 35에서 19일 오후 개관했다. 명예영사에는 ㈜동신유압 김병구 대표가 취임했다.

 

김병구 명예영사는 부산의 대표적인 장수기업이자 중견기업인 ㈜동신유압의 대표이사로서 ,혁신적인 경영 마인드로 해외 수출에 앞장서고 있는 경제 전문가이다.

 

이번 명예영사관 개관으로 양국 기업인들이 경제 교류와 협력 방안에 중점을 두고, 경제인들이 네트워킹하는 자리뿐 아니라 양국 국민이 실질적으로 경제와 문화를 통해, 교류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마련될 계획이다.


이날 오후 2시 진행된 명예영사관 개관식에 이어 오후 6시 수영구 소재 레스토랑에서 축하 리셉션을 개최한다. 주한네덜란드 대사 및 네덜란드 기업 대표들이 참여하여 부산-네덜란드간 네트워크 구축 및 상호 협력을 도모할 자리가 자주 마련될 예정이다.

 

현재, 부산에서는 40개국의 명예영사관이 주재하고 있으며, 네덜란드 명예영사관 개관으로 유럽지역은 총 17개국 명예영사관이 부산에 상주하게 된다.

 

네덜란드는 6.25전쟁 때 5,300여명의 젊은이들이 우리나라를 찾아와 자유와 평화를 위해 함께 싸웠던 우호 국가이다. 현재 아시아 지역에서 중국 다음으로 한국과 교역량이 많은 국가로서 조선업, 철강업을 비롯한 기업투자, 무역, 경제 등 다양한 분야 협력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또한, 네덜란드 로테르담항은 33여년간 부산의 자매항으로(‘85.11) 민선7기 목표인 해양수도로서의 부산의 역량강화와 도시발전에 힘이 실어질 예정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네덜란드 명예영사관이 부산시에 개관을 하게 되어 네덜란드 주요 도시와 긴밀한 네트워크 구축 및 글로벌 사업 추진으로 부산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