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청소년문화교류연맹, 고려인 청소년 대상 '모국 체험 프로그램' 진행

최경식 기자 | 기사입력 2018/07/02 [10:30]

▲ 사진=국제청소년문화교류연맹 제공     © 최경식 기자

 

 

(사)국제청소년문화교류연맹은 하나일보그랜드콘서트와 '2018고려인청소년모국체험 희망꿈나무아카데미'(대회장 김성호, 이만의) 공동으로 주관하여 한국을 방문한 적 없는 시베리아 거주 고려인 청소년을 대상으로 모국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27일 강화도 생기오방 마니산, 광성보돈대, 갯벌체험, 평화통일전망대 등 2박 3일 일정으로 강화와 파주에서 시간을 보냈다.

 

이어 29일 자유의다리, 행주산성 등 한국의 문화재를 관람하고 양화진 외국인 선교사묘원과 백주년 기념 교회를 방문하였고 전쟁기념관, 과천과학관, 서울대공원을 다녀왔다.

 

30일은 순교자기념관을 관람하고 삼성전자의 후원으로 에버랜드에서 발전된 한국의 문화를 체험하였다.

 

이후 부산으로 가서 행정선 보트투어, 해양박물관. 키자니아(신세계 센텀점) 등 여러가지 경험 및 직업 체험을 통하여 희망을 꿈 꿀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행사 관계자는 "이번 일정을 통해 고려인 청소년들이 할아버지 할머니 나라를 느끼며 동포의 청소년들과 교류를 넓혀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이번 행사에 같이 동행하는 나리사 목사, 다이아나 전도사에게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