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레소년 평창유감 디스 랩 나왔다”‥디제이 마토, 해충박멸 투표송 발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02/01 [15:11]

 

▲ 래퍼 디제이 마토가 유투브를 통해 ‘해충박멸 투표송’을 발표했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래퍼 디제이 마토(DJ Mato)가 벌레소년 평창유감을 디스(disrespect)하는 랩을 발표해 눈길이 쏠리고 있다.

 

디제이 마토는 1일 오후 유투브를 통해 '해충박멸 투표송'을 발표했다.

 

'해충박멸 투표송'이란 제목은 '벌레소년(Boy Bugs)'이라는 유투브 닉네임을 쓰는 무명의 청년이 만든 '평창유감'이란 힙합곡을 디스함과 동시에 투표를 통해 올바른 사회지도층을 선출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디스 랩이자, 정치인을 비판하는 내용이 담긴 만큼 가사는 매우 신랄했다.

 

가사를 들여다 보면, 평창올림픽과 관련 "평창 부족한게 많아 벌써부터 안좋은 뉴스 가득차"다면서도 "그러나 이건 다스 주인이 싼 똥. 그걸 순실이가 공사 쳐. 503호에서 쉬어" 등 이전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책임이 더 크다고 주장했다.

 

또한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놓고 일각에서 비난이 나오는데 대해서도 "평창에다 평양을 붙여. 이거 누가 붙였는지 기똥차구나. 누가 진짜 빨갱인지 잘 따져봐라. 이름 첫자 빨간 대표 좀 닥쳐라" 등 야당 정치인 대표를 간접적으로 비판하는 내용도 담겼다.

 

특히 "근 10년만에 다시 찾은 대한민국, 벌레와 해충을 박멸합시다. 투표를 잘 합시다. 날이면 날마다 오는 게 아니야"라고 일부 정치인들을 벌레와 해충에 비유하면서 '투표'를 통해 제대로 된 나라의 일꾼을 뽑아야 한다고 했다.

  

한편, 이번 곡을 만든 디제이 마토는 국내 래퍼 1세대로, 10여년 전인 2007년 래퍼 '원한'이라는 가명으로 활동하던 당시에도 "정치인들에게 엿을 먹이겠다"며 국회 정문 앞에 엿을 뿌리는 퍼포먼스를 벌여 화제가 된 인물이다.

 

그는 당시에도 `엉덩이가 하는 말'이라는 노래를 발표했는데, 이 곡 가사를 통해서도 당시 국회의원과 판사, 검사에 이어 대통령까지 언급하며 노골적으로 비판한 바 있다.


한편, 다음은 디제이 마토의 '해충박멸 투표송' 가사 전문이다.


해충박멸 투표송 - 디제이마토

 

투표를 합시다 날이면 날마다 오는게 아니야 투표를 잘 합시다
근 10년만에 다시찾은 대한민국 벌레와 해충을 박멸합시다
투표를 잘 합시다

 

그래 평창 부족한게 많아
벌써부터 안좋은 뉴스가득차
근데 이건 다스주인이 싼똥
쥐똥이라고 쥐똥
그걸 받아서 순실이가 공사쳐
견적서가 테블릿에 날아들어
거기 닭닭대가리는 방으로 들어
(방으로 들어) 503호에서 쉬어

 

너희가 싸놓은 똥이너무 많아
빨간색 어른 빨간색 언론
거짓말 속에 살다보니
많이 힘들었니 니빨간 얼굴
평창에다가 평양을 붙여
이거누가 붙였는지 기똥차구나
누가진짜 빨갱인지 잘따져봐라
이름 첫자 빨간대표 좀 닥쳐라


대표님 나를
헐래벌떡 찌그닥 삐그닥 삐까다리 삐약 꽥골 아~ 사랑한다이면
좌파타령은 아 하지마세요 아 종북몰이는 아 너무나 힘들다 태극집회
어떠냐 어떠냐 어떠냐 아 싫어 싫어요 아 정말싫어요 저 정말 싫어요

 

의원님 나를
헐래벌떡 찌그닥 삐그닥 삐까다리 삐약 꽥골 아~ 사랑한다이면
밥그릇정치 아 하지마세요 아 밥그릇정치 아 너무나 힘들다 관광연수
어떠냐 어떠냐 어떠냐 아 싫어 싫어요 아 정말싫어요 저 정말 싫어요

 

투표를 합시다 투표를 잘합시다 날이면 날마다 오는게 아니야
애들은 가 개도 가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투표를 합시다
벌레와 해충을 박멸합시다

 

1987 박종철
더욱 크게 박수쳐
그때당시 비리검사 씹새들
대부분이 지금 어느당에 모여있더라

 

2014 아시안게임
북한응원단은 새누리당 에이
그래놓고 이제와서 해외토픽
what the fuck 평양올림픽?
대체누가 종북이야 생각좀하자


쌓인 똥을 치우느라 혈세가 든다
쪽바리 인사가서 숙인 대가리
트럼프랑 인사하니 욕지거리

좌우로 나눠봐도 대한민국
어떤게 맞는건진 니자유고
팩트와 양심앞에 장사없다
하나로 똘똘뭉쳐 잘좀하자

 

투표를 합시다 투표를 잘합시다 날이면 날마다 오는게 아니야
애들은 가 개도 가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투표를 합시다
벌레와 해충을 박멸합시다

 

투표를 합시다 날이면 날마다 오는게 아니야
애들은 가 개도 가 벌레와 해충을 박멸합시다
투표를 잘 합시다

 

광고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