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기계공학부 박종오 교수,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 위촉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17/09/28 [09:05]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대학교 공과대학 기계공학부 박종오(사진) 교수가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민간위원으로 위촉됐다.


4차산업혁명위원회(위원장 장병규)는 지난 26일 박종오 교수가 포함된 민간위원 20명을 위촉하고 본격 활동을 개시했다.


이번 위원회에는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과학기술, 산업, 사회 등 분야 별 전문성을 가진 혁신적인 민간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했다.


박종오 교수는 세계 최초로 혈관로봇을 개발하는 등 ‘상상을 현실로 만드는 로봇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독일 슈투트가르트대학에서 로봇공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 제어로봇시스템학회 부회장, 산업부 마이크로의료로봇센터 센터장, KIST 시스템공학부 책임 / 선임연구원을 맡고 있다.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는 다양한 민간 전문가의 참여로 민간 주도의 혁신역량을 결집하고, 국민·시장과 소통하면서 4차산업혁명 정책을 수립하고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