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의 여운 채운다, CGV 대전 지은탁 방 포토존 운영..초특급 이벤트까지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7/02/03 [17:52]
▲ ‘도깨비’의 여운, CGV 대전 지은탁 방 포토존 운영 <사진출처=CGV>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난달 인기리에 종영한 tvN 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이하 ‘도깨비’)의 여운이 채 가시지 않은 가운데, 대전 팬들은 조금이나마 아쉬움을 채울 수 있게 됐다.

 

CGV 대전은 오는 3월 10일까지 ‘도깨비’의 주인공 지은탁(김고은 분) 방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지은탁 방 포토존’을 운영한다. 이 방은 도깨비(공유 분)와 저승사자(이동욱 분)가 각자의 개성을 살린 인테리어를 주장하며 혈전을 벌인 곳이기도 하다.

 

일명 ‘지은탁 침대’, ‘지은탁 방 가구’라 불린 소품들을 그대로 옮겨왔다. 인형 메밀군과 나란히 누워 잠들었던 침대, 수능공부를 하던 책상, 데이트 전 단장을 하던 화장대, 도깨비가 선물을 올려뒀던 협탁, 도깨비가 앉았던 의자 등 총 21개의 가구를 직접 만날 수 있다.

 

지은탁 방에 실제 사용된 촬영용 가구를 증정하는 초특급 이벤트도 마련했다. 오는 3월 10일까지 CGV 대전 스윗박스 이용 고객 250명을 대상으로 선착순 스크래치 쿠폰을 증정한다. ‘도깨비 촬영용 가구’, ‘일반2D 주중 영화관람권’, ‘일반 2D 영화 주중 7천 원/주말 8천 원 관람쿠폰’ 등 푸짐한 상품이 마련됐다.

 

CGV 대전 공식 페이스북에서 오는 6일부터 진행되는 SNS 프로모션도 눈길을 끈다.

 

페이스북에 업로드된 ‘날이 좋지 않아서, 영화볼까’ 쿠폰을 다운받아 CGV 대전 매표소를 방문하면 일반 2D 영화 기준으로 주중 7천 원, 주말 8천 원에 관람 가능하다. 또한 2월 15일까지 페이스북 내 ‘날이 좋아서, 사진 찍을까’ 코너에 CGV대전에서 찍은 사진을 업로드하고 해쉬태그(#CGV대전 #일룸)를 하면 도깨비 검을 합성해 준다.이벤트 참여 고객 중 총 10명을 선정해 일반2D영화 관람권 2매를 증정한다. ‘지은탁 방 포토존’에서 촬영할 경우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CGV 대전 이은주 CM(Culture Mediator)은 “드라마 ‘도깨비’가 종영했지만 여전히 팬들이 가슴 속에는 꺼지지 않는 불꽃으로 살아남아 있는 것 같다”며 “컬처플렉스 활동의 일환으로 도깨비의 여운을 극장에 고스란히 옮겨와 고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싶었다”고 이번 행사의 기획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명실상부한 ‘로코 대가’ 김은숙 작가와 ‘히트작 메이커’ 이응복 감독이 ‘태양의 후예’ 이후 또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자, 공유-이동욱-김고은-유인나-육성재 등 대한민국 대세 배우들이 총출동한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 마지막회는 평균 20.5%, 최고 22.1%로 자체 최고 기록은 물론, tvN 역대 드라마 사상 가장 높은 기록을 경신한 바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