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편의점 CU 2월부터 김밥류에 완도산 김 100% 사용
완도군, BGF리테일과 완도산 마른김 이용 상품 출시 업무협약 체결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17/01/12 [17:30]

 

 

 

(완도=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편의점 CU(씨유) 1만 8백여개 판매장에서 2월부터 판매하는 모든 김밥, 주먹밥 상품에 완도산 마른김을 100% 사용하게 된다.

 

전남 완도군은 지난 11일 BGF리테일(편의점 CU운영), 한국마른김생산자연합회 완도군지부와 편의점 CU에서 판매되는 김밥과 주먹밥용 상품에 완도산 마른김 원재료 공급을 통한 상품 및 지역이미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군은 CU의 우수한 품질의 간편식품 이미지와 청정바다 수도 완도의 이미지가 부합한다고 판단하고, CU식품연구소를 통한 우수한 품질의 완도수산물을 이용한 제품개발 등을 고려해 상호 업무 협조체계를 구축했다.

 

편의점 CU는 2016년말 현재 1만8백여개의 점포를 구비한 국내 1위 편의점으로 간편식을 이용하는 인구 증가로 김밥류의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업무협약에 따라 BGF리테일은 올해 완도산 김 80여만속(67억원 규모)을 구매할 예정이다.

 

한편, BGF리테일은 전국 유명 식재료 원산지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소비자에게 우수한 품질의 간편식품을 제공하고 있으며 소비자 눈높이가 높아짐에 따라 원재료의 품질을 높이는데 집중하고 있다.

 

신우철 군수는 “현재 수출증가 등으로 물김가격이 높은 가격을 유지하고 있으나, 지속적인 김산업발전을 위해서는 장기적인 수급안정이 필요하다”면서 “물김 공급을 늘릴 수 있도록 김양식 정책을 통해 어민의 소득증대와 가격안정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BGF리테일은 전국의 CU 편의점을 통해 4월 14일부터 5일 7일까지 24일간 개최되는 2017 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를 홍보할 계획이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1/12 [17: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