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지대 임상병리학과· 물리치료학과 국가시험 1회 졸업생 100% 합격
 
이유찬 기자   기사입력  2017/01/12 [16:52]
▲ 상지대학교(총장직무대행 조재용) 보건과학대학 물리치료학과와 임상병리학과에서는 지난달 16일, 24일 실시했던 제 44회 국가시험에서 재학생 전원이 합격했다고 12일 밝혔다(상지대캠퍼스 전경)     ©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 상지대학교(총장직무대행 조재용) 보건과학대학 물리치료학과와 임상병리학과에서는 지난달 16일, 24일 실시했던 제 44회 국가시험에서 재학생 전원이 합격해 화제가 되고 있다.

 

상지대학교 물리치료학과(학과장 박소연 교수)에서는 물리치료사 국가시험 전국 평균 합격률 84.9%를 뛰어넘어 4학년 재학생 19명 전원이 합격해 100%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물리치료학과는 지난 2013년 정원 30명으로 신설 된 후 최신 교육 실습 시설을 구비하고 물리치료 면허 외에도 운동계 손상 증후군 치료 전문가 과정 및 재활클라이밍 및 재활필라테스 등 재활 피트니스 분야의 전문가 양성을 위해 지도하고 있다.

 

이와 함께 상지대학교 임상병리학과(학과장 장인호 교수) 역시 이번 임상병리사 국가시험에 4학년 재학생 23명 전원이 합격해 100%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전국 평균 합격률은 74.2% 이었다

 

상지대학교 물리치료학과와 임상병리학과는 올해 1회 졸업생을 배출하는 시점에서 전원 합격의 성과를 거둔 것은 우수한 교수진과 맞춤식 산학협력 교육시스템을 통한 결과로 분석했다.

 

상지대학교 임상병리학과 장인호 교수는 “신설 된지 4년이라는 짧은 학과 역사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성과를 이룩한 것은 신설학과에 대한 학교 본부의 많은 지원과 관심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전국 54개 대학(임상병리학과) 중 최초로 상지대학교에서 실시한 산학협력 협약 체결을 통한 3학년 1학기(4개월 간 실습) 현장 실습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의료관련기관(병원 등)이 요구하는 숙련되고 준비된 임상병리사로 만들었으며 금번 합격률에도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장 교수는 “재학생 23명 중 세브란스계열 병원과 종합병원에 7명, 검사센터에 1명, 진단검사관련회사에 1명이 취업되거나 취업 예정자이며 대학원 진학은 1명이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강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1/12 [16:5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