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중화’ 여호민, 대본 삼매경 포착..진지한 표정-눈빛 ‘남다른 연기열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6/08/01 [08:21]
▲ ‘옥중화’ 여호민 <사진출처=윌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MBC 창사 55주년 특별기획 ‘옥중화’(연출 이병훈, 최정규/극본 최완규) 여호민이 대본 삼매경에 빠진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때와 장소를 불문하고 한시도 대본을 손에 놓지 않는 등 이유 있는 ‘명품 신스틸러’의 비결을 공개해 눈길을 모으고 있는 것.

 

​오늘(1일) 오전 윌엔터테인먼트의 공식 페이스북에는 ‘옥중화’ 대본 연습에 한창인 여호민의 모습이 공개되었다.

사진 속 여호민은 카메라 앵글 밖이라면 어디서든 장소를 불문하고 대본 공부에 빠져있는 모습이다. 특히 실제 촬영을 방불케 하는 진지한 표정과 눈빛에서 화면 속 ‘동창’의 모습을 여실히 느낄 수 있어 더욱 이목이 집중되기도.

 

또한 함께 등장하는 출연진들과 끊임없이 호흡을 맞춰가며 연기 연습을 하는 것은 물론, 컷 사인이 끝난 후에도 꼼꼼하게 모니터링을 하는 등 빛나는 연기 열정을 보여줘 ‘천상 배우’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편, 여호민의 남다른 대본 사랑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옥에서 태어난 천재 소녀 옥녀(진세연 분)와 조선상단의 미스터리 인물 윤태원(고수 분)의 이야기를 그리는 MBC 창사 55주년 특별기획 ‘옥중화’는 매주 토, 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