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우수종축 13,600개 축산농가에 보급

"올해 한우정액 및 재래닭 병아리 등 13,600개(수) 분양 계획"

고성철 기자 | 기사입력 2016/02/21 [14:15]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고성철 기자= 경기도가 FTA개방 시대를 맞아 도내 축산농가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우수종축을 보급하기로 했다. 21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축산위생연구소는 올해 한우 정액과 수정란, 재래닭 병아리 등 우수 종축 13,600개(수)를 도내 축산농가에 보급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FTA 발효 및 전염성 질병 발생으로 힘들어하는 도내 축산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우수종축 보급을 통해 가축개량은 물론 소득증대에도 큰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연구소는 기대하고 있다.

 

연구소는 올해 보급 계획량으로 ▲재래한우인 칡한우 동결정액 300개, ▲국가보증씨수소로 선발된 경기도 한우 KPN984, KPN986의 동결정액 1,200개, ▲고능력 한우 수정란 100개, 재래닭(오계) 병아리 12,000수를 정했다.

 

이중 칡한우 및 국가보증씨수소의 동결정액과 고능력 한우 수정란은 무상으로 보급할 계획이며, 재래닭 병아리는 시세가격을 참고해 가격을 정한 후 분양하게 된다.

 

보급받길 희망하는 축산농가는 축종별로 오는 3월 4일까지 각 시·군의 축산관련부서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연구소는 가축질병 피해여부, 농가의 개량의지 및 시·군별 신청량 등을 검토해 보급 농가를 선정할 방침이다. 최종 선정된 농가는 구제역 및 AI 등 전염성 가축질병 상황 및 종축생산 일정에 따라 도 축산위생연구소 종축관리팀(용인시 남사면 소재)에서 직접 수령하면 된다.

 

임병규 경기도축산위생연구소장은 “칡소, 재래닭과 같은 재래가축과 우수종축의 보급 사업을 통해 축산농가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농가소득 및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축산위생연구소는 지난해 도내 축산농가에 한우 동결정액 1,376개, 칡한우 동결정액 62개, 한우 수정란 70개, 재래닭 병아리 9,220수 등 우수종축 10,728개(수)를 보급했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