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원숭이 해 맞이 ‘바나나 타르트’ 출시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16/02/16 [09:39]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파리바게뜨가 원숭이해를 맞아 바나나 원료를 사용한 에그타르트인 ‘바나나 타르트’를 출시한다.

 

바나나 타르트는 잘 익은 바나나와 달콤한 카라멜을 황금비율로 에그타르트에 담은 것이 특징이다. 바나나의 부드럽고 촉촉한 맛과 타르트의 바삭한 식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특히, 파리바게뜨는 이번 바나나 타르트 출시를 기념해 한정기간 동안 1200원에서 1000원으로 판매한다.

 

또한, 카페 아다지오 핫 아메리카노와 바나나 타르트를 세트로 구매하면 500원을 추가로 혜택받는 이벤트도 다음달 14일까지 진행한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원숭이해를 맞아 출시된 바나나 타르트는 깊은 바나나 풍미와 바삭한 식감으로 커피에 잘 어울리는 디저트”라며 “출시를 기념한 1000원의 행복한 가격으로 부담없이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jmw92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