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메세지’ 최승현, 종영 소감..“새로운 모습 보여 의미 있는 작품”

이경미 기자 | 기사입력 2015/11/20 [11:06]
▲ ‘시크릿 메세지’ 최승현 종영 소감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이경미 기자= 그룹 빅뱅 최승현(탑)이 19일 ‘시크릿 메세지’ 마지막화 공개와 함께 종영소감을 전했다.

 

최승현은 “배우 최승현으로서 처음 웹드라마라는 콘텐츠로 여러분께 좀 더 친숙하고 가깝게 새로운 모습들을 많이 보여줄 수 있어 스스로에게 굉장히 의미 있는 작품이었다”면서 “한국과 일본을 오가면서 촬영하느라 체력적으로 힘든 부분도 있었지만 그만큼 애정이 남다르다”고 밝혔다.

 

이어 최승현은 “처음으로 선택한 로맨스 작품이었는데 언어가 다른 나라의 배우 우에노 주리씨와 호흡을 맞춰 새롭고 즐거운 경험이었고 함께한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종영소감과 함께 최승현은 우에노 주리와 함께한 로맨틱 데이트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최승현은 우에노 주리와 함께 삼청동 거리와 한강 등 서울 곳곳을 활보하며 달콤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이번 작품에서 때론 가슴 아픈 눈물 연기로, 때론 익살스러운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으로 다양한 매력을 발산한 최승현은 우에노 주리와 함께 호흡을 맞추며 조심스러우면서도 달달한 커플 케미를 선보여 보는 이들의 감성을 자극시켰다.

 

한편, 최승현과 우에노 주리의 케미가 돋보인 글로벌 프로젝트 웹드라마 ‘시크릿 메세지’는 아시아, 미주, 남미 등 전세계에 서비스되면서 국내에서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dTV 론칭 후 방영 기간 내내 한류 카테고리 재생수 1위를 기록하고 대만, 태국 등에서는 LINE TV 콘텐츠 중 가장 많이 본 영상으로 손꼽히는 등 글로벌한 인기를 모았다.
 

brnstar@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