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운, SF9 탈퇴 “서운함 느낀 팬들에 죄송..새로운 도전 지켜봐달라”

팀 탈퇴 후 배우로서 연기 활동 전념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9/18 [16:27]

▲ 로운, SF9 탈퇴 <사진출처=FNC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로운이 그룹 SF9에서 탈퇴하고 배우로서 연기 활동에 전념한다.

 

18일 SF9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2016년 데뷔해 7년간 소속 아티스트로 활동해온 SF9은 18일 1차 계약 종료를 맞았다”며 “이미 전 멤버가 당사와 재계약을 한 SF9은 로운을 제외한 8인 체제로 다시 한번 도약에 나설 계획이다. 로운은 연기를 비롯한 개인 활동에 전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활동 방향은 다르지만 언제나 SF9 제9의 멤버로 남아 있을 로운과 나머지 여덟 명의 멤버들 모두 서로 응원하며 팬 여러분께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각자의 길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다. SF9과 로운에게 앞으로도 팬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로운 역시 손편지를 통해 “크고 작은 오해들을 하나하나 해결할 수 없었던 답답함도 있었고, 언젠가는 진정성이 전달이 되리라 생각하며 당장 해야 할 일에 집중을 했던 지난 날이었다”며 “분명 관심을 받고 응원을 받은 만큼 미움을 살 수도 있다는 걸 이해는 하지만, 제가 조금 여린가 보다. 때에 따라 오해가 생기면 아니라고 맞설 용기가 필요할 때도 있는데, 항상 숨기만 바빴던 지난 날들이었다. 그건 저의 안일한 태도에 상처받고 서운함을 느낀 팬분들이 계신다면 정말 죄송하다”고 전했다.

 

이어 로운은 “전과 다른 제 모습에 낯섦을 느꼈다면 그 역시도 제가 숨어버린 탓에 서운함을 느꼈을 것이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또 로운은 “지난 7년간 하나하나 소중한 기억들 속에 감사한 마음이로 활동 해왔다. 저의 인생을 돌아보며 글을 쓰는데 감사한 마음뿐이다. 이 역시도 여러분들 덕분이다”며 “올해로 27, 새롭게 도전을 해보려고 한다. 어떻게 이야기를 해야 할지, 어디서부터 어떤 이야기를 해야 할지 정말 막막했던 것 같은데, 용기내서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로운은 “27살의 김석우가 책임질 수 있는 삶을 살 수 있게끔 지켜봐달라. 여러분들이 기억하는 저 그대로일 것이다. 저는 진심으로 여러분께 감사하다.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주면 감사하겠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2016년 그룹 SF9으로 데뷔한 로운은 웹드라마 ‘클릭유어하트’로 연기를 시작했고, 이후 ‘립스틱 프린스’, ‘학교 2017’, ‘여우각시별’, ‘어쩌다 발견한 하루’, ‘선배,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연모’, ‘내일’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로운은 현재 방송중인 JTBC 수목드라마 ‘이 사랑은 불가항력’에서 장신유 역을 맡아 활약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owoon leaves SF9, "I'm sorry to the fans who felt disappointed... Please look forward to my new challenge."

 

After leaving the team, he devoted himself to acting as an actor.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Rowoon leaves the group SF9 and focuses on his acting career as an actor.

 

On the 18th, SF9's agency, FNC Entertainment, said through the official fan cafe, "SF9, which debuted in 2016 and has been an artist for 7 years, reached the end of its first contract on the 18th." SF9, whose former members have already renewed their contracts with the company, We plan to take another leap forward with an 8-member system excluding . Rowoon plans to focus on his personal activities, including his acting.”

 

He continued, “Although the direction of our activities is different, Rowoon and the remaining eight members, who will always remain as the 9th member of SF9, will support each other and do their best in their respective ways to show a good side to the fans. “We ask for fans’ continued interest and support for SF9 and Rowoon,” he added.

 

Rowoon also wrote in a handwritten letter, “I was frustrated that I couldn’t resolve all the big and small misunderstandings one by one, and it was a day when I focused on what I had to do right now, thinking that one day the sincerity would be conveyed.” He added, “I definitely received attention and support. I understand that I might get a lot of hate, but I guess I'm a little soft. Sometimes, when misunderstandings arise, you need the courage to say no, but those were the days when I was always busy hiding. “I am truly sorry if there are any fans who felt hurt and disappointed by my complacent attitude.”

 

Rowoon continued, “If he felt unfamiliar with my appearance, which was different from before, he would also have felt disappointed because I was hiding. “I sincerely apologize,” he said, bowing his head.

 

Rowoon also said, “For the past 7 years, I have been working with a grateful heart, filled with precious memories one by one. As I look back on my life and write, I feel nothing but gratitude. “This is also thanks to you all,” he said. “I’m turning 27 this year, and I’m going to take on a new challenge. “I think I was really at a loss as to how to tell the story and where to start, but I want to tell you that I want to gather courage and take on a new challenge,” he said.

 

At the same time, Rowoon said, “Please watch over 27-year-old Kim Seok-woo so that he can live a responsible life. It will be just as you remember. I am truly grateful to you all. “I would be grateful if you would look at me with affectionate eyes,” he concluded the post.

 

Meanwhile, Rowoon, who debuted in the group SF9 in 2016, began acting in the web drama 'Click Your Heart', and later appeared in 'Lipstick Prince', 'School 2017', 'Fox Starry Star', 'Extraordinarily I Found a Day', and 'Senior'. , Don't put on that lipstick', 'Love', 'Tomorrow', etc., and built up a filmography.

 

Rowoon is currently playing the role of Jang Shin-yu in the JTBC Wednesday-Thursday drama ‘This Love is Force Majeur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