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울돌목이 가을빛으로 물든다” 명량대첩축제 첫날부터 북적

8~10일 해남-진도 울돌목 일원“가을 축제 즐기자”인파 이어져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3/09/09 [20:42]



(해남=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불멸의 명량! 호국의 울돌목!”2023 명량대첩축제가 8일 해남 우수영 관광지 울돌목 일원에서 막이 올랐다.


전남도와 해남군, 진도군이 공동주최하고, 재단법인 명량대첩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명량대첩축제는 임진왜란 당시 절체절명의 위기 속에서 나라를 구한 이순신 장군과 민초들의 호국정신을 기리고, 13척의 배로 133척의 왜선을 물리친 기적의 대승, 명량대첩 승리를 기념하는 호국 역사문화축제로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 축제는 해남을 주 무대로 하여, 명량의 역사와 문화가 어우러진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공연, 부대행사가 마련된다. 특히 야간행사를 대폭 강화해 울돌목 바다를 배경으로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축제는 첫날, 약무호남제례를 시작으로 해남과 진도 군민들이 깃발을 들고 진도대교를 건너 출정식에 참여하는 출정 퍼레이드가 장관을 이룬 가운데 개막식과 해상전투 재현이 이어졌다.


특히 명량대첩축제의 백미인 해상전투 재현은 대형 전광판에 3차원 영상이 더해진 실감몰입형 확장현실(XR이머시브미디어) 공연과 1,000여대의 드론이 울돌목의 하늘을 수놓는 드론쇼로 펼쳐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미디어 해전은 9일에도 일몰 후 오후 7시 30분부터 운영되며, 울돌목 밤바다의 화려한 조명과 어우러져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이틀째인 9일에는 오후 2시 30분부터 공군 이글스 에어쇼가 울돌목 하늘에 펼쳐지며 온겨레 강강술래, 수문장 교대식, 해군·해경 해상 퍼레이드, 외국인 사투리 경연대회, 명량대첩 스탬프랠리, 유등전시 등 풍성한 볼거리, 체험거리를 마련하고 있다.


또한 야간에는 변진섭, 오유진, 이시안 등이 펼치는 명량 열린음악회, 박현빈, 은가은 등이 출현하는 명량한 밤(BAM)이 축하공연 등도 펼쳐진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오랫동안 가을 축제를 기다려온 많은 분들이 해남 울돌목을 찾아 즐거운 시간을 함께 가지고 있다”며“이순신 장군과 민초들이 함께 만든 승전의 역사를 재현하는 대한민국 대표 역사 축제에 온 가족이 함께 방문하여 선조들의 나라사랑 마음을 느끼고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ldolmok is dyed with autumn colors” Busy from the first day of the Myeongnyang Battle Festival

“Let’s enjoy the fall festival” crowds continued in the Haenam-Jindo Uldolmok area from the 8th to the 10th.


(Haenam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Immortal fame! “Uldolmok, the patriot of the nation!” The 2023 Myeongnyang Battle Festival began on the 8th in the Uldolmok area, a tourist attraction in Usuyeong, Haenam.


The Myeongnyang Battle Festival, co-hosted by Jeonnam Province, Haenam-gun, and Jindo-gun, and organized by the Myeongryang Battle Memorial Foundation, commemorates the patriotic spirit of Admiral Yi Sun-sin and the common people who saved the country from a desperate crisis during the Japanese invasions of Korea, and defeated 133 Japanese ships with 13 ships. It is held every year as a patriotic historical and cultural festival commemorating the miraculous victory of the Battle of Myeongnyang.


This year's festival will take Haenam as the main stage, and various experience programs, performances, and side events will be prepared that blend the history and culture of Myeongnyang. In particular, night events have been significantly strengthened to provide spectacular attractions with the Uldolmok Sea in the background.


On the first day, the festival began with the Yakmu Honam Rite, followed by a spectacular parade in which residents of Haenam and Jindo counties crossed Jindo Bridge holding flags and participated in the departure ceremony, followed by an opening ceremony and a reenactment of a naval battle.


In particular, the reenactment of the naval battle, which is the highlight of the Myeongnyang Battle Festival, attracted attention with an immersive extended reality (XR Immersive Media) performance with 3D images added to a large electronic display board and a drone show in which about 1,000 drones decorated the sky of Uldolmok. Got it.


The media battle will continue on the 9th from 7:30 pm after sunset, and combined with the colorful lights of the Uldolmok night sea, it provides a unique enjoyment to visitors.


On the second day, the 9th, the Air Force Eagles Air Show will be held in the sky of Uldolmok starting at 2:30 p.m., and there will be a wealth of things to see and experience, such as the Ongyeore Ganggangsullae, the Changing of the Guards Ceremony, the Navy and Coast Guard Marine Parade, the Foreigner Dialect Contest, the Battle of Myeongnyang Stamp Rally, and the Lantern Exhibition. is being prepared.


Also, at night, there will be a bright open concert performed by Byun Jin-seop, Oh Yu-jin, and Lee Sian, and a bright night (BAM) celebration performance featuring Park Hyun-bin and Eun Ga-eun.


Haenam County Governor Myeong Hyeon-gwan said, “Many people who have been waiting for the fall festival for a long time are visiting Uldolmok in Haenam and having a good time together.” He added, “The whole family is visiting Korea’s representative historical festival that recreates the history of victory created together by Admiral Yi Sun-sin and the common people. “I hope you can feel the love our ancestors had for their country,”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