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양경제청, 명절 맞아 순천성신원 등 복지시설 위문

여수, 순천, 광양 등 17개소 방문 이웃사랑 나눔 실천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3/01/21 [10:34]



(광양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광양경제청) 직원들이 설 명절을 맞아 관내 복지시설 17개소를 위문했다.


이번 위문은 여수, 순천, 광양에 있는 아동․장애인 사회복지시설 4개소와 경로당 13개소를 대상으로, 투자유치본부장을 비롯해 행정기획부장 등 직원들이 참여해 쌀과 생필품을 전달하고 자칫 소외될 수 있는 이웃들을 위로했다. (사진)


순천시 소재의 아동복지시설‘참샘마을’과 ‘순천성신원’을 위문한 정찬균 투자유치본부장은 “어려운 시기에 주변을 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사랑과 정성을 나누는 따뜻한 설 명절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종현 행정기획부장은 여수시 소재의 장애인시설 ‘여수농아원’과 아동시설 ‘삼혜원’을 방문하여 시설종사자들에게 격려의 말과 함께 위문품을 전달했다.


개발부, 전략산업부 등 각 부서 직원들도 세숭경로당, 부흥경로당, 산두경로당 등 관내 13개 경로당을 찾아 어르신들의 겨울나기를 위한 각종 물품을 전달하고 온정을 나눴다.


광양경제청 직원들은 매년 설과 추석 명절에 지역의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 오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yang Economic Office, consolation for welfare facilities such as Suncheonseong Shinwon in celebration of the holiday
Visited 17 locations in Yeosu, Suncheon, and Gwangyang, etc. Practice sharing love for neighbors


(Gwangyang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Gwangyang Bay Area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Gwangyang Economic Office) employees visited 17 welfare facilities in the district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


For this consolation, employees such as the head of the investment promotion headquarters and the head of the administrative planning department participated in 4 social welfare facilities for children and disabled people and 13 senior citizen centers in Yeosu, Suncheon, and Gwangyang to deliver rice and daily necessities to neighbors who may be marginalized. comforted (Picture)


Jeong Chan-gyun, head of the investment promotion headquarters who visited children welfare facilities 'Chamsaem Village' and 'Suncheon Seongsinwon' in Suncheon, said, "I am happy to have an opportunity to look around in difficult times, and I hope it will be a warm New Year's holiday sharing love and sincerity." officials were encouraged.


Kim Jong-hyeon, head of the Administrative Planning Department, visited Yeosu Deaf Home for the Disabled and Samhyewon, a children's facility in Yeosu City, and delivered words of encouragement and consolation items to workers at the facilities.


Employees from various departments, including the Development Department and the Strategic Industry Department, also visited 13 senior citizen centers in the jurisdiction, including Sesung Senior Citizen's Center, Reconstruction Senior Citizen's Hall, and Sandu Senior Citizen's Center, and delivered various items for the elderly to get through the winter and shared warmth.


Employees of the Gwangyang Economic Office are taking the lead in spreading the culture of sharing by visiting local social welfare facilities every year on Lunar New Year's and Chuseok holidays and delivering consolation item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