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고 장쩌민 전 중국국가주석 조문 "후대가 한·중 발전시키자"

싱 하이밍 주중대사 "한·중 관계 보다 진전시키도록 많이 도와달라"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2/12/02 [16:57]

▲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중구 주한 중국대사관에 마련된 고 장쩌민 전 중국국가주석 분향소를 찾아 조문록을 작성하고 있다.  사진 왼쪽은 싱 하이밍 주중대사. <사진출처: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중구 주한 중국대사관에 마련된 고 장쩌민 전 중국국가주석 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고 대통령실이 전했다.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이 헌화·묵념으로 장 전 주석을 추모했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싱 하이밍 주중대사에게 "작년 노태우 전 대통령 그리고 올해 장쩌민 주석까지 한·중간 다리놓은 분들이 세상을 떠나셨다"며 "이제 후대가 잘 이어 (한·중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자"라고 말했다.

 

이에 싱 하이밍 대사는 "한·중 관계를 보다 진전시키도록 많이 도와달라"고 화답했다.

 

▲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중구 주한중국대사관에 마련된 고 장쩌민 전 중국국가주석 분향소를 찾아 작성한 조문록. <사진출처:뉴시스>



윤 대통령은 조문록에 '한·중 수교를 비롯해 양국 관계 발전에 크게 기여하신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과 중국 국민에게 깊은 애도와 추모의 뜻을 표합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전날 윤 대통령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1992년 한·중수교를 포함한 고인의 기여를 평가하고, 우리 정부와 국민을 대표해 유가족과 중국 국민에게 애도의 뜻을 전한다'는 조전을 보낸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Seok-yeol, condolences to the late former Chinese president Jiang Zemin "Let the future generations develop Korea and China"

Xing Haiming, Ambassador to China, "Please help us to further develop Korea-China relations"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Yoon Seok-yeol paid condolences at the memorial service for the late former Chinese President Jiang Zemin at the Chinese Embassy in Jung-gu, Seoul on the 2nd, the presidential office said.

 

Lee Jae-myeong, deputy spokesperson for the presidential office, said at a briefing in Seomyeon that day that President Yoon paid tribute to former President Chang with a wreath and a silent prayer.

 

President Yoon told Ambassador to China Xing Haiming, "The people who bridged the gap between Korea and China, including former President Roh Tae-woo last year and President Jiang Zemin this year, have passed away." said.

 

In response, Ambassador Xing Haiming responded by saying, "Please help me to further develop Korea-China relations."

 

President Yoon wrote in the condolence log, "I pray for the rest of former Chinese President Jiang Zemin, who made great contributions to the development of bilateral relations,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ties between Korea and China, and express my deep condolences and remembrance to the bereaved family and the Chinese people."

 

The previous day, President Yoon sent a condolence message to Chinese President Xi Jinping, saying, "I appreciate the contributions of the deceased,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ties between Korea and China in 1992, and convey my condolences to the bereaved family and the Chinese people on behalf of the Korean government and people."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윤석열 대통령, '아랍에미리트 바라카 원전' 주역들과 노하우 공유
  • 윤석열 대통령 "디지털 기술혁신기업, 글로벌 주역 되도록 전격 뒷받침"
  • 윤석열 대통령, 경북 구미 고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 방문
  • 윤석열 대통령, 구미 SK실트론 방문 "반도체, 경제버팀목이자 국가안보자산"
  • 윤석열 대통령 "국가발전동력은 과학기술..인재양성 가장 중요"
  • 윤석열 대통령, 박근혜 전 대통령에 생일 축하 난 전달
  • 윤석열 대통령, 신임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에 정승윤 부산대 교수 임명
  • 윤석열 대통령 "국가 정상화란 나라를 일류 국가로 만드는 것"
  • 윤석열 대통령 "국무위원도 영업사원처럼 뛰면서 제2 중동 붐 철저히 준비"
  • 윤석열 대통령 "국가R&D자금 제대로 집행돼 구체적 성과 나올 수 있어야"
  • 윤석열 대통령, 아랍에미리트·스위스 순방 마치고 21일 귀국
  • 윤석열 대통령 내외 설 인사 "어려운 이웃들 더 따뜻히 세심히 챙기겠다"
  • 윤석열 대통령 "미 북핵확장억제 신뢰..NPT체제 존중이 현실적이고 합리적"
  • 윤석열 대통령, 베스타스 3억불 투자 유치 "필요 지원 아낌없이 하겠다"
  • 윤석열 대통령 "한·UAE 탄소중립 협력 기대..경제 협력 기회 증대"
  • 윤석열 대통령 "한·UAE 미래공동번영 위한 획기적 도약 발판 마련"
  • 윤석열 대통령, 호국영웅·유가족·사회배려층 등에 설 선물 전달
  • 윤석열 대통령, 14~21일 6박8일 UAE·스위스 다보스포럼 첫 해외순방길
  • 윤석열 대통령 "과학기술·디지털 경쟁력, 국가 미래·생존과 직결"
  • 윤석열 대통령 "가장 힘든 이 찾아 존엄·가치 지켜주는 게 복지 출발"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