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현 화보, “연기 활동 원동력? 동서양 넘나드는 세계 진출”

월간 여성 매거진 화보 통해 대체불가 매력 대방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11/28 [15:18]

▲ 홍수현 화보 <사진출처=주부생활>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홍수현이 창간 57주년 월간 여성 매거진 <주부생활>의 1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28일 <주부생활> 측은 “오는 12월 TV조선 드라마 <빨간 풍선>으로 복귀하는 배우 홍수현이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섰다. 작품 속 캐릭터를 위해 최근 헤어를 짧게 자른 홍수현은 자유 분방하고 편안한 모습으로 다양한 표정과 감정을 표출하며 매력을 발산했다”고 밝혔다.

 

홍수현은 배우로서 내면과 외면을 가꾸는 방법으로 ‘운동’을 강조했다. “식단 관리를 까다롭게 하지 않는 대신 운동을 많이 한다. 촬영 때문에 부득이 운동을 못 하는 날을 제외하면 거의 매일 웨이트를 한다. 이렇게 운동한 지 10년쯤 됐다”며 남다른 운동 사랑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골프, 수상스키, 유도 등 캐릭터를 위한 준비 혹은 취미 삼아 배운 운동도 무척 많아 “액션 연기의 기회가 주어지면 멋지게 해낼 수 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오랜만에 인터뷰에 나선 홍수현은 자신의 살림 비법으로 ‘비우기’를 꼽았다. 주변이 항상 깨끗하고 정돈돼 있어야 마음이 놓인다는 것. 또 “징크스도 없다. 무언가를 의식하면 진짜 징크스가 되어버리기 때문에 굳이 의식하지 않는다. 생각보다 훨씬 더 긍정적이고 에너지가 꽉 차 있는 사람”이라며 “내 연기 활동의 원동력은 동서양을 넘나드는 세계 진출이다. 진심으로”라며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당당하고 에너지 넘치는 배우 홍수현의 매력을 엿볼 수 있는 화보와 인터뷰는 <주부생활> 12월호를 통해 볼 수 있으며, 홍수현의 블랭크 인터뷰는 유튜브 채널 ‘JUBU TV’에서 볼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ng Soo-hyun's pictorial, "The driving force for acting? Entering the world that crosses the East and West”

 

A large release of irreplaceable charm through monthly women's magazine pictorials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Actor Hong Soo-hyun decorated the cover of the December issue of <Housewife Life>, a monthly women's magazine for the 57th anniversary of her founding.

 

On the 28th, <Housewife Life> said, "Actress Hong Soo-hyun, who will return to the TV Chosun drama <Red Balloon> in December, stood in front of the camera after a long time. Hong Soo-hyun, who recently cut her hair short for the character in her work, exuded her charm by expressing various expressions and emotions with her free-spirited and relaxed appearance.”

 

Hong Soo-hyun emphasized her 'movement' as a way of cultivating her inner and outer appearance as her actor. "She's not picky about her diet, but instead she works out a lot," she said. Except for the days when I can't exercise due to filming, I do weights almost every day. She said she has been working out for about 10 years.”

 

Not only that, he also showed confidence, saying, “If given the opportunity to act in action, I can do it wonderfully,” as there are a lot of sports that I learned as a hobby or prepare for a character such as golf, water skiing, and judo.

 

Hong Soo-hyeon, who had been interviewing for a long time, chose 'emptying' as his housekeeping secret. It is said that the mind is at peace when the surroundings are always clean and tidy. Also, “There is no jinx. If you become conscious of something, you become a real jinx, so you don't have to be conscious of it. He is a much more positive and energetic person than I expected. Sincerely,” he said, revealing his bold aspirations.

 

A pictorial and interview showing the charm of actor Hong Soo-hyun, who is full of confidence and energy, can be seen in the December issue of <Housewife Life>, and Hong Soo-hyun's blank interview can be seen on the YouTube channel 'JUBU TV'.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