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대학생 평화교육 및 건강급식 학생토론회 실시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2/11/25 [14:09]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25일 인천난정평화교육원에서 인하대학교와 한신대학교에 재학 중인 대학생 30여 명을 대상으로 1일 체험 평화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평화교육은 인하대 사회교육과와 한신대 심리·아동학부와 연계해 25일부터 26일까지 진행하며, 우리 사회에 진정 필요한 평화교육의 주제와 내용으로 기획했다.


교육은 교동도에 설립된 인천난정평화교육원의 평화체험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북한 접경지역인 교동도가 가진 평화체험자원을 적극 활용해 실시할 계획이다.


북한 땅을 조망할 수 있는 망향대와 철책선, 실향민이 만든 대룡시장 등을 탐방하고, 인천난정평화교육원 내 평화전시관 체험 후 마지막으로 ‘다시 쓰는 평화교육’을 주제로 워크숍을 진행한다.


또한, 인천시교육청이 인천중앙도서관 문화누리터에서 ‘건강밥상 속, 열린 생각 한 스푼’ 이라는 부제로 '제1회 건강급식 학생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토론회는 ‘학생성공시대를 열어가는 인천교육’이라는 비전에 맞춰 학교급식 또한 학생이 주체가 되도록 변화해야 한다는 의견을 반영해 마련했다.


인천정보과학고등학교 허유빈(2학년), 인천중산고등학교 조은혁(1학년), 숭덕여자중학교 이다영(3학년) 등 학생 3명이 패널로 참여해 학생의 입장에서 바라본 학교급식의 모습과 앞으로 그리고 싶은 학교급식 풍경에 대해 진솔한 의견을 발표했다.


허유빈 학생 패널은 학생 참여 급식운영 방안으로 ‘학교급식 학생위원회’를 조직해 학생의 의견이 정기적으로 반영되는 시스템 구축을 제시했고 또 급식 이해를 위한 영양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해 학생과 영양교사가 서로 소통하는 기회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eld a student debate on peace education and healthy meals for college student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on the 25th that it would conduct a one-day hands-on peace education at Incheon Nanjeong Peace Education Center for 30 college students at Inha University and Hanshin University.
 

According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he peace education will be held from the 25th to the 26th in connection with the Department of Social Education at Inha University and the Department of Psychology and Childhood at Hanshin University, and the theme and contents of peace education that our society truly needs are planned.


Based on the peace experience program of the Incheon Nanjeong Peace Education Center established in Gyodong Island, education plans to actively utilize the peace experience resources of Gyodong Island, a border area with North Korea.


After visiting Manghyangdae, a barbed wire fence, and Daeryong Market built by displaced people, and experiencing the peace exhibition hall in the Incheon Nanjeong Peace Education Center, a workshop will be held under the theme of “Rewriting Peace Education.”


In addition,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that it held the '1st Healthy Lunch Student Discussion' under the subtitle 'A Spoonful of Open Thinking in a Healthy Meal' at Incheon Central Library Culture Nuri.


According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he forum was prepared by reflecting the opinion that school lunches should also be changed so that students become the subject in line with the vision of ‘Incheon education opening an era of student success’.


Incheon Information Science High School Heo Yu-bin (2nd year), Incheon Jungsan High School Cho Eun-hyeok (1st year), Soongdeok Girls' Middle School Lee Da-young (3rd year) participated as a panel to show the school lunch from a student's point of view and what they want to draw in the future. He expressed his candid opinion about the landscape.


The student panel Heo Yu-bin organized the 'School Meals Student Committee' as a plan for student participation in meal management and suggested the establishment of a system in which students' opinions are regularly reflected. He stressed the need for opportunity.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