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정권은 '매우 용렬(庸劣)한 정권'...“안철수와의 약속을 지켜야!”

윤석열 대통령과 공동정부를 약속했던 안철수 세력들은 지금 어디에 숨어 있나?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2/11/07 [11:53]

▲ 야권 단일화에 전격 합의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지난 3월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마친 뒤 함께 손을 들어 올리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뉴시스

 

오는 11월10일. 윤석열 정권 출범 6개월째를 앞두고 있다. 현 정부의 임기 초반, 매우 어려운 형평이 감지되고 있다. 윤석열 정권 출범초기, 매우 용렬(庸劣=변변하지 못하고 졸렬)한 정권이라는 느낌이 든다.

 

윤석열 정권의 태생을 언급한다. 윤석열 정권이 집권에 성공한 이유 가운데 두드러진 것은 지난 대선 막판에 안철수+윤석열 후보가 단일화 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때 두 후보는 “성공적인 국민통합정부를 반드시 만들고, 성공시키겠다”고 공표했다. 이 선언을 지지하는 유권자들이 집권을 성취해준 셈이다. 

 

한겨레신문 지난 3월3일자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3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심야에 회동해 야권 단일화에 전격 합의하며 윤석열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윤석열 후보와 안철수 후보는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공정과 상식, 통합과 미래로 가는 단일화 공동선언문’을 발표하며 '저 안철수는 윤석열 후보를 지지하기로 했다. 저 윤석열은 안철수 후보의 뜻을 받아 반드시 승리하여 함께 성공적인 국민통합정부를 반드시 만들고, 성공시키겠다'고 밝혔다.”면서 “두 사람은 '함께 정권을 교체하고, 함께 정권을 인수하고, 함께 정권을 준비하며, 함께 정부를 구성하여. 정권교체의 힘으로 정치교체, 시대교체가 될 수 있도록 국민의힘과 국민의당, 두 당은 선거 후 즉시 합당을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고 보도했다.

 

지난 1987년 대통령 선거 직전, 김대중 후보는 김종필과 DJP연합(김대중-김종피 연합)을 발표했다. 선거에서 승리한 김대중 대통령은 1998년 2월25일 취임과 동시에 JP(김종필)와 공동정부를 구성했다. 김종필이 김대중 정부의 초대 총리로 국정 운영에 참여했다. DJP 연합을 실행한 것이다.

 

윤석열 정부는 지난 대선에서 안철수와 연합, 지난 선거에서 승리했음에도 정권 출범 시 안철수 세력을 국정운영에서 배제했다. “성공적인 국민통합정부를 반드시 만들고 성공시키겠다”는 선언이 완전히 무시됐다. 윤석열 정부의 임기 초반, 지지도가 아주 낮고, 권력이 비틀거리자 협치(協治)란 말이 자주 거론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과의 협치도 거론된다.

 

그런데 대선 당시 윤석열+안철수 공동정부 구성을 선언했던 현 정부가 안철수 세력과의 협치도 안 되고 있는 마당에 제1야당인 더불어민주당과의 협치가 웬 말인가? 지금의 한국 정치 실정을 들여다보면, 윤석열 정부는 '매우 용렬(庸劣=변변하지 못하고 졸렬)하다'는 생각이다. 도대체, 자기를 대통령 시켜준 안철수 세력과 공동정부 운영을 왜 하지 않는 것인가? 윤석열 정부는 오랫동안 정치를 해온 정치세력을 무시하고 있다. 검사-판사+변호사 출신 등 법조세력으로만 정치를 이끌어 가고 있는 데서 생기는 파열음, 대통령의 낮은 지지도 그 자체가 정치가 어려워졌음을 의미 한다. 

 

젊은이들이 좋아하는 음식 가운데 피자(pizza)라는 게 있다. 정치에는 '피자(pizza)에 비유되는 '피자의 법칙'이란 게 있다. 피자는 둥근 원이다. 정권 운용에 있어, 피자의 원을 많이 차지해야 만이 국정을 안정시킬 수 있다는 게 '피자의 법칙'이다. 대선 당시 공동정부 구성을 선언한 세력을 국정운용 세력으로 끌어들이지 않고 배제한 것은 피자 판의 다수차지 법칙을 어긴 것이다. 

 

윤석열 정부 초기 6개월, 이미 처참하게 한계를 드러냈다. 벌써 퇴진을 요구하는 반정부 목소리가 서울 시내에 가득하다. 윤석열 정권은 이미 초기 정권의 순조로운 안착에 실패한 것처럼 보여진다. “국가를 거덜 낼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대로 가다가는 국가가 망할 판“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충천(衝天)한다. 

 

▲ 문일석 발행인.  ©브레이크뉴스

윤석열 정권 초기는 검사출신들의 직업병처럼 진행되는 정치 술수, 그런 용렬함에서 벗어나야만 한다. 국민을 상대로 약속한 대로, 현 정권의 자파세력인 안철수 세력(옛 국민의당 세력)에게도 정권의 공동 운영권을 주어야 한다. 그런 연후에 야당과 협치(協治)하는, 협치의 정치를 구사(驅使)해야 한다. 

 

윤석열 대통령과 공동정부를 약속했던 안철수 세력들은 지금 어디에 숨어 있는 것인가? 윤석열 정부 체제의 버팀목으로 알려진 법조세력들로부터 완전 배제를 당하고 있는 것인가? 아니면, 아예 공동정부 구성-운용을 포기한 것인가?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발행인.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Yun Seok-Yeol regime was a 'very brave government'... "Keep your promise with Ahn Cheol-Soo!"

Where are Ahn Cheol-soo's forces who promised a joint government with President Yoon Seok-yeol now hiding?

-Moon Il-suk Publisher

 

Next November 10th. The Yun Seok-Yeol administration is about to enter its sixth month. At the beginning of the current government's tenure, a very difficult equity is perceived. In the early days of the Yun Seok-Yeol administration, I have a feeling that it is a very valiant (庸劣) government.

 

 It refers to the birth of the Yun Seok-yeol regime. One of the reasons why the Yun Seok-Yeol regime succeeded in power was the unification of Ahn Cheol-Soo and Yoon Seok-Yeol at the end of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At this time, the two candidates announced that they would “make sure to create a successful national government and make it successful.” The voters who supported this declaration achieved power.

 

On March 3, the Hankyoreh newspaper reported, “People’s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Ahn Cheol-soo met with Yoon Seok-yeol, the People’s Strength presidential candidate, late at night on the 3rd, and agreed to unify the opposition and declared his support for Yun Seok-yeol. Candidate Seok-Yeol Yoon and Candidate Cheol-Soo Ahn announced the "joint declaration on fairness, common sense, unity and the future" at the National Assembly Communication Hall on the morning of the same day, and said, "That Ahn Cheol-soo decided to support Candidate Seok-Yeol Yoon. That Yoon Seok-yeol, who received Candidate Ahn Cheol-soo's will, said, "I will surely win and make a successful national government together and make it successful." and forming a government together. "The People's Power and the People's Party, the two parties, will promote a coalition immediately after the election so that the power of regime change can lead to a political change and a change of time," he added.

 

Just before the 1987 presidential election, candidate Kim Dae-jung announced the DJP Alliance (Kim Dae-jung-Kim Jong-pi coalition) with Kim Jong-pil. President Kim Dae-jung, who won the election, took office on February 25, 1998 and formed a joint government with JP (Kim Jong-pil). Kim Jong-pil participated in the administration of the government as the first prime minister of the Kim Dae-jung government. DJP Alliance was implemented.

 

The Yun Seok-Yeol administration joined forces with Ahn Cheol-Soo in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and, despite winning the last election, excluded Ahn Cheol-Soo's forces from running the government when he took office. The declaration that “we will surely create a successful national unified government and make it successful” was completely ignored. At the beginning of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s tenure, support was very low and power faltered, so the word cooperation is often discussed, and cooperation with the Democratic Party is also mentioned.

 

However, when the current government, which declared the formation of a joint government by Yun Seok-yeol and Ahn Cheol-soo during the presidential election, is not even cooperating with Ahn’s forces, what is the point of cooperation with the main opposition Democratic Party of Korea? Looking at the current political situation in Korea,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 is of the opinion that 'very forgiving (庸劣 = inconsiderate and clumsy)'. Heck, why didn't he run a joint government with Ahn Cheol-soo's forces who made him president? The Yun Seok-yeol administration is ignoring the political forces that have been in politics for a long time. The rupture caused by the fact that only legal forces such as prosecutors-judges + lawyers are leading politics, and the low support of the president itself means that politics has become difficult.

 

 One of the favorite foods of young people is pizza. In politics, there is a thing called 'the rule of pizza' that is compared to 'pizza'. Pizza is a round circle. The 'law of pizza' is that only a large number of pizza circles can be used to stabilize the government in the management of the government. The fact that the forces that declared the formation of a joint government at the time of the presidential election were not included in the government management force and excluded them violated the rule of majority ownership of the pizza plate.

 

In the first six months of the Yun Seok-Yeol administration, the limits were already horribly exposed. Anti-government voices calling for his resignation are already filling up downtown Seoul. It seems that the Yun Seok-yeol regime has already failed to settle smoothly in the early regime. It is also pointed out that “the country can be defeated”. The voice of concern, saying, “If it goes on like this, the country will be ruined,” fills the air.

 

In the early years of the Yun Seok-Yeol regime, he had to escape from such bravery as the political maneuvers that proceeded like the occupational diseases of former prosecutors. As promised to the people, the Ahn Cheol-soo faction (former People's Party faction), a self-reliant force of the current government, should also be given the right to jointly operate the government. After that, it is necessary to make full use of the politics of cooperation, cooperating with the opposition party.

 

Where are the forces of Ahn Cheol-soo who promised a joint government with President Yoon Seok-yeol hiding now? Are you being completely excluded from the legal forces known as the backing of the Yun Seok-Yeol government? Or did he abandon the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a joint government altogether? moonilsuk@naver.com

 

*Writer/Il-Suk Moon. poet. Publish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