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구 중구, 가을맞아 다채로운 문화행사와 축제 연다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2/10/06 [14:07]

【브레이크뉴스 】박은정 기자=10월 가을을 맞아 대구 중구가 오는 6일부터 지역 곳곳에서 지역민과 관광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행사와 축제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2022년 제30회 봉산미술제'

 

▲ 2019 봉산미술제 개막식 (C)중구

 

‘2022년 제30회 봉산미술제'가 10월 6일부터 10일까지 중구 봉산문화거리에서 펼쳐진다.

 

이번 봉산미술제에는 갤러리 모란동백, 갤러리LOV(에로비), 우손갤러리, 갤러리제이원, 갤러리중앙202, 예송갤러리, 동원화랑, 갤러리소헌, 수화랑, 신미화랑, 갤러리그림촌, 갤러리오늘 등 12개의 갤러리가 참가하며 33명의 작가 초대전을 개최한다.

 

미술제 기간 동안 갤러리를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는 기념품 및 커피 쿠폰을 소진 시까지 제공한다.

 

전문가의 해설을 들으며 화랑을 투어할 수 있는 도슨트 아트 투어는 8일 10시, 14시(1일 2회), 9일,10일 14시에(1일 1회) 개최된다.

 

특히 중구문화원에서는 7일 봉산문화회관 광장에서 ’찾아가는 문화마당‘을 개최하여 클래식, 성악, 현대무용 등의 공연을 선보인다.

 

8일 오전 10시부터는 대구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어린이 미술제(미술 실기대회)가 진행되며 참가를 원하는 학생은 봉산문화회관 앞 축제 본부석에서 신청할 수 있고, 참가자 전원에게는 돗자리와 간식, 도화지 등이 제공된다.

 

봉산문화협회 홈페이지에서는 봉산미술제 안내 뿐만 아니라 봉산문화거리를 직접 찾지 못하는 시민들을 위한 온라인 도슨트투어, VR전시장, 갤러리의 작품을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경매 페이지가 운영된다.

 

'2022 김광석길 페스티벌(방천아트페스티벌)'

 

▲ 제6회 방천아트페스티벌 (C) 중구

 

'2022 김광석길 페스티벌(방천아트페스티벌)'이 오는 8일, 9일 양일간 김광석길과 방천시장 일대에서 개최된다.

 

이번 축제는 주민과 상인, 예술인이 함께하는 행복 축제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방천에 취하다’라는 슬로건 하에 진행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8일 ‘김광석길 활성화를 위한 제언’을 주제로 대동철공소에서 열리는 방천열린포럼과 9일 김광석길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방천골목오페라-사랑의 묘약’ 등이 있다.

 

8일과 9일 양일간 김광석길 콘서트홀에서는 트롬본 앙상블, 오페라 유스콰이어 등 ‘방천해피콘서트’가 개최된다.

 

김광석길과 방천시장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로 김광석길 내 쌈지공원에서는 헤나체험, 막대풍선 증정, 즉석사진 촬영 이벤트 등이 무료로 진행된다.

 

또한 방천시장 일대에서는 다양한 버스킹 공연이 개최되어 축제를 찾는 이들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 중구 종로 맛길 레트로 페스티벌'

 

(C) 중구



'대구 중구 종로 맛길 레트로 페스티벌'이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중구 종로거리 일원에서 열린다.

 

지난 2019년 대구시의 골목경제권 조성사업으로 선정되었으나 코로나로 인해 올해 개최되는 대구 중구 종로 맛길 레트로 페스티벌은 긴 기간 준비한 축제답게 종로의 특색을 살려 레트로 의상 체험, 종로 고고클럽, 종로연가 공연, 버스킹공연단의 거리 버스킹, 김두한을 이겨라 게임 등 다양한 행사가 3일간 진행된다.

 

또 종로 맛집 골목에 맞게 먹거리체험 부스 운영과 함께, 경품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경품으로는 종로를 상징하는 순금 10돈으로 된 황금종과 50인치 TV, 공기청정기 등이 준비되어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In October, Jung-gu, Daegu, will hold various cultural events and festivals that local residents and tourists can enjoy together from the 6th onwards.

 

The ‘30th Bongsan Art Festival in 2022’ will be held from October 6 to 10 at Bongsan Cultural Street in Jung-gu.

 

12 galleries including Gallery Moran Camellia, Gallery LOV (Erobi), Wooson Gallery, Gallery J-One, Gallery JoongAng 202, Yesong Gallery, Dongwon Gallery, Gallery Soheon, Suhwarang, Shinmi Gallery, Gallery Grimchon, and Gallery Today will participate and hold an invitational exhibition of 33 artists.

 

Souvenirs and coffee coupons are provided to visitors to the gallery during the art festival until sold out.

 

The Docent Art Tour, where you can tour the galleries while listening to expert commentary, is held on the 8th at 10:00 and 14:00 (twice a day), and on the 9th and 10th at 14:00 (once a day).

 

In particular, Jung-gu Cultural Center hosts the ‘Visiting Culture Madang’ at the Bongsan Cultural Center Plaza on the 7th to present performances of classical music, vocal music, and modern dance.

 

From 10 am on the 8th, a children's art festival (art practice contest) for elementary school students in Daegu will be held. Students who want to participate can apply at the festival headquarters in front of the Bongsan Cultural Center. .

 

On the Bongsan Cultural Association website, not only information about the Bongsan Art Festival, but also an online docent tour for citizens who cannot visit Bongsan Cultural Street, an online auction page where they can purchase works from VR exhibition halls and galleries are operated.

 

The 2022 Kim Gwangseok-gil Festival (Bangcheon Art Festival) will be held on the 8th and 9th in the area around Kim Gwang-seok-gil and Bangcheon Market.

 

This festival is held under the slogan of ‘Drunk in Bangcheon’ with the hope that it will be a happy festival where residents, merchants, and artists come together.

 

The main programs include the Bangcheon Open Forum to be held at Daedong Iron Works on the 8th under the theme of 'Suggestions for revitalizing Kim Gwangseok-gil' and the 'Bangcheon Alley Opera-Elixir of Love' held on the 9th at the special stage of Kim Gwang-seok-gil.

 

The ‘Bangcheon Happy Concert’, including the Trombone Ensemble and Opera Youth Choir, will be held at the Kim Gwang-seok-gil Concert Hall for two days on the 8th and 9th.

 

As a special event for citizens and tourists visiting Kim Gwangseok-gil and Bangcheon Market, at Ssamzie Park in Kim Gwang-seok-gil, henna experience, gift of balloon sticks, and instant photo shoot events are held free of charge.

 

In addition, various busking performances are held in the Bangcheon Market area, which is expected to provide a special time to those who visit the festival.

 

 

The 'Daegu Jung-gu Jongno Matgil Retro Festival' will be held from the 7th to the 9th at Jongno Street in Jung-gu.

 

In 2019, Daegu City was selected as a project to create an alley economy zone, but due to Corona, the Jongno Matgil Retro Festival in Jung-gu, Daegu, held this year, is a festival that has been prepared for a long time. Various events such as the street busking of the city and the game of Defeat Kim Doo-han will be held for three days.

 

In addition, a food experience booth will be operated in line with the Jongno restaurant alley, and a prize lottery event will be held. As prizes, a golden bell made of 10 bucks of pure gold symbolizing Jongno, a 50-inch TV, and an air purifier are prepar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