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檢 대질 조사 중 부친에 폭행 피해..병원 긴급 후송

4일 SBS연예뉴스 보도 통해 박수홍 폭행 소식 공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10/04 [13:10]

▲ 개그맨 박수홍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개그맨 박수홍(51)이 검찰 대질 조사 중 부친에게 폭행을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4일 SBS연예뉴스 보도에 따르면, 박수홍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서울 서부지방검찰청에서 횡렴 혐의로 구속된 친형 박모 씨와 대질 조사가 예정돼 있었다. 이 자리에는 부친 박모 씨와 형수 이모 씨가 참고인 신분으로 함께 출석해 자리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수홍 측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조사를 받는 과정에서 부친 박모 씨는 박수홍의 정강이를 걷어차는 등 여러 차례 가격했다. 특히 그는 아들 박수홍에게 “흉기로 XX겠다”는 등의 협박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찰과 119구급차가 긴급 출동했고, 박수홍은 앰뷸런스 차량을 타고 인근에 위치한 신촌연세병원으로 긴급 후송됐다. 부상 정도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박수홍은 지난해 4월 친형 부부에게 수십 년 동안 출연료 및 계약금 등을 횡령당했다고 주장하며 검찰에 고소장을 냈다. 

 

이에 지난달 13일 서울서부지법 김유미 영장전담판사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를 받는 박수홍 친형 박모 씨에 대해 “증거 인멸과 도망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고, 친형 박모 씨는 이날 법정 구속됐다.

 

박모 씨는 아내와 함께 매니지먼트 법인을 설립, 박수홍의 출연료 등 30년간 116억에 달하는 각종 수익금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rk Soo-hong, victim of assault by father during investigation

 

On the 4th, SBS Entertainment News reported the assault on Park Soo-hong.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Comedian Park Soo-hong (51) was assaulted by his father during an investigation into the prosecution and was transported to the hospital.

 

According to the SBS entertainment news report on the 4th, Park Soo-hong was scheduled to have a confrontation with his older brother Park, who was arrested on charges of embezzlement at the Seoul Western District Prosecutor's Office from 10 am on the same day. It is reported that his father, Mr. Park, and his brother-in-law, Mr. Lee, were present together as witnesses.

 

According to an official from Park Soo-hong's side, during the investigation that day, his father, Mr. Park, kicked Park Soo-hong's shin several times, and hit him several times. In particular, he is said to have threatened his son Park Soo-hong by saying, "I will XX with a weapon."

 

Police and 119 ambulances were dispatched to the scene, and Park Soo-hong was rushed to the nearby Shinchon Yonsei Hospital in an ambulance. The extent of his injury is unknown.

 

Meanwhile, Park Soo-hong filed a complaint with the prosecution in April last year, alleging that his older brother and his wife had been embezzled for decades.

 

Accordingly, on the 13th of last month, judge Kim Yu-mi of the Seoul Western District Court issued an arrest warrant for Park Soo-hong's older brother, Park Soo-hong, who was accused of embezzlement under the Act on Aggravated Punishment for Specific Economic Crimes, saying, "There is a risk of destroying evidence and running away." done.

 

Park Mo established a management corporation with his wife and is accused of embezzling various proceeds of 11.6 billion over 30 years, including Park Soo-hong's appearance fee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