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출연 확정, ‘판타지스팟’ 생활 만렙 직장인 손희재 역..색다른 변신 준비

30일 소속사 써브라임 보도자료 통해 출연 소식 공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1:21]

▲ 배우 하니(본명 안희연) <사진출처=써브라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하니(본명 안희연)가 드라마 ‘판타지스팟’ 출연을 확정지었다.

 

30일 하니의 소속사 써브라임은 보도자료를 내고 “하니가 쿠팡플레이 시리즈 ‘판타지스팟’에 캐스팅됐다. 그간 다양한 작품으로 보여드린 모습에 이어 이번에도 색다른 변신을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판타지스팟’은 제대로 하고 싶고, 느끼고 싶은 20대 여자들의 이야기를 그려낼 작품이다.

 

극중 하니는 자기 자신을 제대로 알아 가고 싶은 손희재 역을 맡았다. 희재는 모두에게 다정하고 싹싹한 성격을 가진 인물로, 주변에 늘 사람이 넘치는 사회 생활 만렙의 직장인이다. 뜻하지 않게 맡게 된 팟캐스트 방송으로 인해 사랑에 대해 다시 한번 고찰하며 변화하는 캐릭터의 마음가짐을 솔직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하니 웹드라마 ‘엑스엑스(XX)’를 통해 배우로서 첫 발을 디뎠다. 이후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낫서른’,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유 레이즈 미 업’,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 JTBC 'IDOL [아이돌 : The Coup]’(이하 ‘아이돌’)까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과 훌륭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새로운 가능성을 스스로 입증해냈다. 

 

특히 하니는 ‘아이돌’에서 그룹 코튼캔디의 리더 제나 역을 통해 팀에 대한 책임감을 짊어지며 힘들고 슬퍼도 항상 미소 짓는 캐릭터의 애환을 진솔하게 그려내 많은 시청자의 사랑을 받았다. 이에 하니가 ‘판타지스팟’을 통해서는 어떤 모습으로 돌아올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하니가 출연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 ‘판타지스팟’은 올 하반기 구독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ani confirmed to appear in 'Fantasy Spot' as Son Hee-jae, a full-time office worker... Preparing for a different transformation

 

On the 30th, the news of the appearance was released through the agency Sublime press release.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ress Hani (real name Ahn Hee-yeon) has been confirmed to appear in the drama 'Fantasy Spot'.

 

On the 30th, Sublime, Hani's agency, issued a press release saying, "Hani has been cast in the Coupang Play series 'Fantasy Spot'. She is preparing for a different transformation this time following the way she has shown in various works so far, so please look forward to it and give it a lot of love.”

 

Coupang Play series 'Fantasy Spot' is a work that depicts the stories of women in their 20s who want to do it right and feel it.

 

In her drama, Hani takes on the role of Son Hee-jae, who wants to get to know herself properly. Hee-jae is a person with a friendly and bubbly personality to everyone, and is a full-time office worker who is always full of people around him. Due to her podcast broadcast, which she unexpectedly took over, she will once again reflect on her love and frankly portray the changing mindset of the character.

 

Her Hani took her first steps as an actress through her web drama 'XX'. Since then, Kakao TV's original drama 'Not Thirty', Wave's original drama 'You Raise Me Up', the movie 'Adults Don't Know', and JTBC 'IDOL [Idol: The Coup]' With his acting skills and excellent character digestibility, he has proven himself to new possibilities.

 

In particular, in her 'Idol', Hani takes on her responsibility for her team through the role of Jenna, the leader of the group Cotton Candy in her 'Idol', and honestly portrays the pain and suffering of her character, who always smiles even when she is sad. received Therefore, expectations are high on what kind of appearance Hani will return through her 'Fantasy Spot'.

 

Meanwhile, the Coupang Play series 'Fantasy Spot' in which Hani appears is scheduled to visit subscriber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