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도녀2’ 포스터, 한층 진해진 이선빈·한선화·정은지 케미..벌써 기대감 폭발

올해 하반기 티빙 공개, 컴백 포스터에 관심 급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1:13]

▲ 이선빈·한선화·정은지 ‘술도녀2’ 포스터 <사진출처=티빙>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2>(이하 <술도녀2>)의 컴백 포스터가 공개됐다.

 

30일 티빙은 보도자료를 통해 <술도녀2>에서 한층 진해진 케미스트리로 돌아온 세 친구의 컴백 포문을 여는 컴백 포스터를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 속에는 도심 한복판을 힘차게 가로지르고 있는 안소희(이선빈 분), 한지연(한선화 분), 강지구(정은지 분) 세 친구의 모습이 담겨 있다. 맨 앞에 선 안소희를 비롯해 한지연, 강지구 모두 검정색 의상에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주고 있지만 같은 컬러로도 가릴 수 없는 세 친구의 개성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뿐만 아니라 생머리를 흩날리며 들어서는 세 친구의 머리 위에 위치한 ‘기다려줘서 땡큐, 22년엔 2차 가자!’라는 문구가 웃음을 자아낸다. 그간 세 술꾼과의 재회만을 손꼽아 고대해 온 랜선 술친구들에게 전하는 안소희, 한지연, 강지구의 진심이 엿보인다.

 

▲ 이선빈·한선화·정은지 ‘술도녀2’ 포스터 <사진출처=티빙>  © 브레이크뉴스



이와 함께 공개된 가로 포스터에는 예능 작가다운 유쾌함을 뽐내는 안소희부터 아름다운 미소를 머금은 한지연, 그리고 은은한 웃음으로 시크한 매력을 드러내는 강지구까지 세 친구의 재기발랄한 표정을 볼 수 있다. 이렇듯 세 술꾼은 시간이 지나도 꺼지지 않는 저세상 텐션으로 컴백 소식을 알리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에 씩씩한 걸음으로 도시에 입장한 세 친구가 과연 어떤 이야기로 랜선 술친구들에게 공감과 웃음을 선사할지 궁금해진다. 특히 풋풋한 첫사랑부터 실직과 이직, 그리고 부모와의 사별 등 다양한 사건을 겪으며 성장한 세 친구가 이번 <술도녀2>에서는 어떤 변화된 모습을 보여줄 것인지 첫 공개가 기다려지고 있다.

 

한편, <술꾼도시여자들2>는 올해 하반기 티빙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runk Girl 2’ poster, Lee Sun-bin, Han Seon-hwa, and Jung Eun-ji’s chemistry has become more intense… Expectations have already exploded

 

Teabing released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interest in comeback posters surged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Teabing's original <Drunk City Women 2> (hereinafter <Drunk Woman 2>) comeback poster has been released.

 

On the 30th, Teabing released a comeback poster that opened the door to the comeback of the three friends who returned with a stronger chemistry in <Drunk Woman 2> through a press release, attracting attention.

 

The released poster shows three friends Ahn So-hee (Lee Sun-bin), Han Ji-yeon (Han Seon-hwa), and Kang Ji-woo (Jung Eun-ji), who are vigorously crossing the middle of the city. Ahn So-hee, Han Ji-yeon, and Kang Ji-goo, who stood in the front, all gave points with black outfits and sunglasses, but the individuality of the three friends, which cannot be covered even with the same color, is felt.

 

In addition, the phrase ‘Thank you for waiting, let’s go to the second round in 22 years!’ placed above the heads of the three friends who walk in with their straight hair fluttering in laughter. So-hee Ahn, Ji-yeon Han, and Ji-ji Kang show the sincerity of So-hee Ahn, Ji-yeon Han, and Ji-gu Kang, who have been looking forward to the reunion with the three drinkers.

 

In the horizontal poster released along with this, you can see the witty expressions of three friends, from So-hee Ahn, who shows off the joy of an entertainment writer, to Ji-yeon Han with a beautiful smile, and Ji-gu Kang, who shows off a chic charm with a subtle smile. As such, the three drinkers are attracting attention by announcing the news of their comeback with a low-world tension that does not go away even after time passes.

 

So, I wonder what kind of story the three friends who entered the city with courageous steps will give sympathy and laughter to the friends who drink on the LAN. In particular, we are looking forward to the first public release of what kind of changes the three friends who have grown up with, from their fresh first love, to job loss, job change, and bereavement from their parents, will show in this <Drunk Woman 2>.

 

Meanwhile, <Drunk City Women 2> is scheduled to be released on TV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