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출연 확정, ‘우연일까’ 주인공 캐스팅..올해 하반기 촬영 돌입

로맨스 웹툰 원작으로 한 새 드라마, 벌써부터 기대감 급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1:05]

▲ 배우 김소현 <사진출처=이음해시태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김소현이 새 드라마 ‘우연일까’ 출연이 확정됐다. 

 

김소현의 소속사 이음해시태그는 27일 “김소현이 새 드라마 ‘우연일까’(극본 박그로/연출 송현욱/제작 베이스스토리)의 주인공 이홍주 역으로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네이버웹툰 전성기의 시작을 알린 로맨스 웹툰의 대표작 ‘우연일까?’(글 남지은·그림 김인호 作)를 원작으로 한 새 드라마 ‘우연일까’는 10년 전 첫사랑을 우연히 다시 만나게 되면서, 진정한 사랑과 꿈을 찾아 나아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드라마 ‘연모’,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등 섬세하고 아름다운 연출력으로 정평이 난 ‘로맨스 장인’ 송현욱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김소현은 극중 지난 사랑에 대한 상처로 사랑이 두려운 애니메이션 제작PD 이홍주 역을 맡았다. 다채로운 캐릭터와 섬세한 연기력으로 다양한 작품에서 열연을 펼쳐온 김소현은 이번 드라마에서 평범한 직장인 역할로 변신,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만들 전망이다. 

 

특히 김소현은 ‘조선로코 – 녹두전’, ‘좋아하면 울리는’, ‘달이 뜨는 강’ 등 다양한 작품에서 존재감을 과시해왔던 만큼 새 드라마 ‘우연일까’에서의 활약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믿고 보는 ‘로맨스 여신’ 김소현이 출연하는 새 드라마 ‘우연일까’는 올해 하반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So-hyun confirmed to appear, casting the main character of 'Is it a coincidence?' Filming begin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 new drama based on a romance webtoon, expectations are already soaring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Actress Kim So-hyun has been confirmed to appear in the new drama 'Is it a Coincident'?

 

On the 27th, Kim So-hyun's agency, Leeum hashtag announced, "Kim So-hyun has been cast as Hong-joo Lee, the main character of her new drama 'Is it a Coincident' (Written by Park Gro / Directed by Song Hyun-wook / Production Base Story)."

 

The new drama 'Is it a coincidence', based on the original romance webtoon 'Is it a coincidence?' (written by Nam Ji-eun and illustrated by Kim In-ho), which marked the beginning of the heyday of Naver Webtoon, is a new drama 'Is it a coincidence'? It is a work that depicts the story of young people who are moving forward.

Director Song Hyeon-wook, who is known for his delicate and beautiful directing skills such as the dramas 'Yeonmo', 'Beauty Inside', and 'Oh Hae-Young Again', is directing and raising expectations.

 

Kim So-hyun takes on the role of Hong-joo Lee, an animation producer who is afraid of love due to the scars of her past love in the play. Kim So-hyun, who has performed in various works with various characters and delicate acting skills, is expected to transform into an ordinary office worker role in this drama and create another life character.

 

In particular, as Kim So-hyun has shown off her presence in various works such as 'Chosun Rocco - The Battle of Nokdu', 'If You Like It', and 'River of the Rising Moon', attention is paid to her performance in the new drama 'Is it a coincidence'?

 

The new drama 'Is it a Coincident', starring Kim So-hyun, the 'goddess of romance' that you can trust and watch, is scheduled to start filming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