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이동민원 현장처리제’ 용산면 부상리 마을 생활불편 해결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9/22 [22:27]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의 ‘이동민원 현장처리제’가 9월 22일 용산면 부상리 마을에서 주민들의 많은 호응 속에 실시됐다.

 

이 제도는 봉사행정에 상대적으로 소외된 오지마을을 찾아 생활불편을 속 시원히 해결해 주는 맞춤형 종합 민원서비스이다.

 

군은 교통이 불편한 농촌지역 주민과 노약자들의 군청 방문 불편을 해소하고 농번기 농업인들의 일손을 덜어주기 위해 매년 상?하반기로 나눠 2차례씩 이동민원 현장처리제를 실시하고 있다.

 

이동민원 현장처리제는 해를 거듭할수록 프로그램이 다양화되며, 군민들의 생활민원 및 복지서비스 처리에 기여하고 있다.

 

이날은 영동군청 외 8개 기관?단체 50여명으로 구성된 현장 민원처리반이 참여했다.

 

민원, 부동산, 지적, 농기계수리, 상수도 관련 담당공무원이 참여해 각종 공부와 지적도 등을 비치해 생활민원을 처리하고 친절하고 꼼꼼한 상담으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해당마을뿐 아니라 인근마을에서도 많은 군민들이 찾았으며, 현장처리반은 그동안 쌓여있던 주민의 답답함을 속시원히 해결하며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했다.

 

또 경찰서, 농협, 한전, KT, 한국국토정보공사,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연금관리공단 등 유관 기관과 군 자원봉사센터 등도 참여해 각종 생활 상담, 이미용 봉사 등 지역사회가 함께 힘을 모아 분야별 맞춤형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정영철 영동군수는 “주민들의 애로사항과 현장의 목소리를 귀담아 들으며, 군민 소통 채널로서 이 제도를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라며, “농번기 바쁜 주민들의 생활 현장에서 각종 민원을 신속히 처리해 군민들의 근심을 덜고, 군민에게 한층 더 다가가는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solves the inconvenience of living in Sangsu-ri, Yongsan-myeon, ‘on-site handling system for mobile complaints’

-im changyong reporter

 

In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the ‘on-site handling system for moving complaints’ was carried out on September 22 in the village of Sangsu-ri, Yongsan-myeon, with a lot of response from the residents.

 

This system is a customized comprehensive civil service service that finds remote villages that are relatively neglected in the service administration and quickly resolves the inconveniences of life.

 

In order to alleviate the inconvenience of visiting the county office for residents and the elderly in rural areas with difficult transportation, and to relieve the hands of farmers during the busy farming season, the county implements the on-site mobile complaints handling system twice a year, divided into the first and second half of each year.

 

The on-site mobile civil complaints handling system diversifies the programs over the years, contributing to the handling of civil complaints and welfare services for citizens.

 

On this day, the on-site civil complaint handling team consisting of about 50 people from 8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including Yeongdong-gun Office, participated.

 

Civil servants, real estate, cadastral, agricultural machinery repair, and water supply-related officials participated, provided various studies and maps, etc.

 

Not only the village but also nearby villages were visited by many citizens, and the on-site treatment team quickly resolved the frustrations of the residents who had accumulated over the years and did a great job of solving the problem.

 

In addition,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police station, Nonghyup, KEPCO, KT,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National Health Insurance Corporation, and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as well as the military volunteer center, participate in various lifestyle counseling and hairdressing services, etc. activity was carried out.

 

Yeongdong County Mayor Jeong Yeong-cheol said, “We plan to listen to the residents’ difficulties and voices from the field, and actively utilize this system as a communication channel for the citizens. We will provide administrative services that are closer to the citizens of the military,” he said.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