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48억 원 투입 3대 하천 환경정비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2/09/16 [09:23]

▲ 갑천 (C)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총 사업비 48억 원을 투입해 3대 하천 환경정비에 나선다.

 

3대 하천 환경정비 사업에는 노후 시설물 정비에 28억 원, 집중호우 피해복구에 9억 원, 목척교 등 주변 정비사업에 11억 원 등 총 48억 원이 투입된다고 대전시가 16일 밝혔다.

 

대전시는 올해 말까지 국비 28억 원을 투입하여 산책로, 자전거도로, 하천 산책로 주변 가로등, 벤치·하천 안내판 등 노후 시설물을 일제 정비한다.

 

2010년 4대강 사업으로 조성된 이후 예산 부족 등으로 방치하고 있던 시민 편의시설을 정비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피해를 본 시설물을 복구한다. 다행히 대전은 비교적 피해가 적었지만, 하천 내 교량이 일부 파손되고 고수부지가 유실되는 등의 시설물 피해와 약 1천여 톤의 수해 쓰레기가 발생하였다.

 

시는 하천으로 떠밀려온 쓰레기는 신속하게 수거하여 시민들의 통행로를 확보하는 등 응급 복구는 실시했으나, 일부 시설물의 복구는 지연되고 있었다.

 

이에 대전시는 9억 원을 투입해 교량과 자전거도로 등을 9월 말까지 보수를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11억 원을 투입하여 ‘목척교·태평교 주변 정비사업’을 추진하여 올해 말 공모 예정인 4천억 원 규모인 ‘지역 맞춤형 통합하천 사업’에 대비한다.

 

지난 2010년 홍명상가와 중앙데파트가 철거되고 목척교 주변으로 편의시설이 설치되었으나, 현재는 많이 노후된 상태이다. 콘크리트 구조물 등을 제거하고 관람석, 산책로, 음악분수, 화장실 등 편의시설을 대대적으로 정비하여 생태환경으로 복원시킬 계획이다.

아울러, 태평교 주변에 흉물스럽게 방치된 옹벽 주위에 대나무 숲과 테마형 꽃밭을 조성하여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대전시는 올해 말 대전천 유지용수 확보, 하상도로 철거 등 생태복원, 하천도시숲 조성 등 민선 8기 하천정책의 청사진을 담은 ‘3대하천 푸른물길 그랜드 플랜’을 발표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invests KRW 4.8 billion to improve the environment of three major rivers


Daejeon City will invest a total of 4.8 billion won to improve the environment of the three major rivers.

Daejeon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a total of 4.8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the three major river environment maintenance projects, including 2.8 billion won for maintenance of old facilities, 900 million won for localized heavy rain damage restoration, and 1.1 billion won for surrounding maintenance projects such as Mokcheok Bridge.

By the end of this year, Daejeon City will invest 2.8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to repair old facilities such as trails, bicycle paths, street lights around river promenades, and benches and river information boards all at once.

It is planned to provide a pleasant walking environment for citizens by renovating convenience facilities that have been neglected due to lack of budget since it was created as a four-river project in 2010.

It also restores facilities damaged by heavy rains and typhoons in the past. Fortunately, Daejeon suffered relatively little damage, but some of the bridges in the river were damaged and the high water site was lost, and about 1,000 tons of water damage occurred.

The city carried out emergency restoration, such as promptly collecting waste washed into rivers and securing passageways for citizens, but restoration of some facilities was delayed.

Daejeon City plans to invest 900 million won to complete the repair of bridges and bicycle paths by the end of September.

At the same time, by investing KRW 1.1 billion to promote the 'Maintenance Project around Mokcheok Bridge and Taepyeong Bridge', we will prepare for the 'Region-tailored Integrated River Project' worth 400 billion KRW, which is scheduled to open at the end of this year.

In 2010, Hongmyeong Shopping Street and the central department store were demolished and convenience facilities were installed around the Mokcheok Bridge, but they are now very old. Concrete structures, etc. will be removed and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spectator seats, walking trails, music fountains, and toilets will be extensively repaired to restore the ecological environment.
In addition, a bamboo forest and theme-type flower garden will be created around the retaining wall that has been neglected around the Taepyeong Bridge, and it will be used as a resting space for citizens.

Meanwhile, the city of Daejeon plans to announce the ‘Three Major Rivers Blue Water Road Grand Plan’, which contains the blueprint for the 8th popular river policy, including securing water for maintenance of Daejeon Stream, demolition of river roads, ecological restoration, and creation of river urban forests at the end of this year.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