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정규 2집 ‘BORN PINK’ 선주문량 200만장 돌파..더블 밀리언셀러 예고

역대 K팝 여성 아티스트 최고 기록, 독보적 인기 입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8/25 [09:57]

▲ 블랙핑크(BLACKPINK / 지수, 제니, 로제, 리사)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 / 지수, 제니, 로제, 리사)의 정규 2집 'BORN PINK' 선주문량이 200만장을 돌파했다고 YG엔터테인먼트가 25일 밝혔다. 역대 K팝 여성 아티스트 최고 기록이다.

 

이 음반은 앞서 예약 판매가 시작된 지 일주일 만에 선주문 150만장을 기록하며 예사롭지 않은 인기 돌풍을 예고했었다. 앨범 발매일(9월 16일)까지 약 3주나 남은 만큼 이미 확실시된 '더블 밀리언셀러' 타이틀과 더불어 300만장 이상 판매고도 기대해 볼 만하다.

 

블랙핑크는 지난 2020년 정규 1집 'THE ALBUM'으로 K팝 걸그룹 최초의 밀리언셀러 수식어를 거머쥐었다. 당시보다 더욱 강력해진 팬덤과 글로벌 음악시장 내 높아진 블랙핑크의 위상을 떠올리면 이 역시 불가능한 수치는 아니라는 관측이 업계에서 나오고 있다.

 

특히 정규 2집 실물 음반인 박스셋(BOX SET), 키트(KiT), LP에 이어 최근 추가 오픈된 디지팩 버전이 빠르게 판매 추이를 늘려가고 있어 최종 주문량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또 150만 명 규모의 월드투어를 비롯한 이들의 본격적인 활동이 시작될 경우 더욱 긍정적인 시너지 창출이 예상된다.

 

블랙핑크는 선공개곡 'Pink Venom'으로 주류 팝 시장서 압도적 존재감을 확인 중이다. 이 노래는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스포티파이 톱 송 글로벌 차트 3일 연속 1위를 차지, 세계 양대 팝 차트인 미국 빌보드와 영국 오피셜 차트서도 호성적을 예감케 했다.

 

'Pink Venom' 뮤직비디오 역시 공개 24시간 동안 약 9040만 조회수로 이 부문 여성 아티스트 세계 최고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이후 이 뮤직비디오는 29시간 35분 만에 1억뷰를 돌파하며 K팝 걸그룹 최단 기록을 갈아치웠다.

 

블랙핑크는 이 기세를 몰아 정규 2집을 향한 열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YG 측은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촬영을 지난 24일 모두 순조롭게 마쳤다"며 "앨범에 수록된 모든 곡이 블랙핑크의 새로운 역사를 쓸 결정체지만 특히 타이틀곡이 압권"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오는 28일(현지 시간) 미국 뉴저지주 푸르덴셜센터에서 열리는 'MTV VMAs' 무대와 정규 2집 프로모션 일정을 위해 25일 출국한다. 빼곡한 일정을 소화할 이들의 행보에 많은 팬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LACKPINK, 2nd regular album ‘BORN PINK’ pre-orders exceed 2 million copies.. Double million seller notice

 

The highest record for a female K-pop artist in history, proof of unrivaled popularity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YG Entertainment announced on the 25th that the pre-orders for girl group BLACKPINK's 2nd regular album 'BORN PINK' have exceeded 2 million copies. This is the highest record for a female K-pop artist in history.

 

This album previously recorded 1.5 million pre-orders within a week of the start of pre-orders, heralding an unusual surge of popularity. With about 3 weeks left until the album release date (September 16), it is worth looking forward to selling more than 3 million copies in addition to the already confirmed 'double million seller' title.

 

Blackpink won the first million-seller title of a K-pop girl group with their first full-length album 'THE ALBUM' in 2020. Considering the stronger fandom than at the time and Blackpink's elevated status in the global music market, industry observes that this is not an impossible figure.

 

In particular, the digipack version, which was recently opened after the regular 2nd album, BOX SET, KiT, and LP, is rapidly increasing sales, so the final order volume is expected to increase further.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more positive synergies will be created when their full-fledged activities, including the world tour of 1.5 million people, start.

 

Black Pink is confirming its overwhelming presence in the mainstream pop market with the pre-released song 'Pink Venom'. This song was the first Korean artist to top the Spotify Top Songs Global Chart for 3 days in a row, and it also predicted good results on the world's two largest pop charts, the US Billboard and the UK Official Chart.

 

The music video for 'Pink Venom' also broke the world record for a female artist in this category with about 90.4 million views within 24 hours of its release. After that, the music video broke 100 million views in 29 hours and 35 minutes, breaking the record for the shortest time in a K-pop girl group.

 

BLACKPINK is driving this momentum and spurring their enthusiasm for their 2nd full-length album. YG said, "The filming of the music video for the title song went smoothly on the 24th." "All the songs on the album are the crystals that will write a new history for BLACKPINK, but the title song in particular is the best."

 

Meanwhile, BLACKPINK will depart on the 25th for the 'MTV VMAs' stage held at the Prudential Center, New Jersey, USA on the 28th (local time) and the regular 2nd album promotion schedule. Many fans are paying attention to the steps of these people who will have a tight schedul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