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근 의정부시장, 장애인 복지증진 현장경험...구리시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방문

‘현장 출동, 김동근이 달려갑니다’의 일환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8/18 [11:24]

▲ <사진제공=의정부시> (C)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7일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현장 출동, 김동근이 달려갑니다’의 일환으로 구리시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구리시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는 발달장애인의 자립 능력 증대와 취업 교육, 복지 등 성인 발달장애인 개별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교육프로그램으로 제공하는 기관이다.

 

이날 김동근 시장은 센터 관계자들과 함께 시설개요 및 운영 애로사항, 자립교육, 사회교육 프로그램, 종합반 및 단과반 운영에 대한 구체적인 질문·답변을 주고 받았으며, 현장 시설물들을 세밀하게 살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어려움을 겪는 발달장애인 분들에게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센터를 방문한 경험으로 장애인이 행복해지는 의정부시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방문 후기를 밝혔다.

 

한편, 민선 8기 의정부시는 누구나 차별 없이 행복할 권리가 있는 장애인이 행복한 도시라는 정책목표 아래 다양한 장애인 복지증진을 위한 공약사항을 계획·실행 중이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geun Kim, Mayor of Uijeongbu, field experience in promoting welfare for the disabled...Visit the Lifelong Education Center for the Developmentally Disabled in Guri

 

Part of ‘Coming to the field, Kim Dong-geun is running’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7th,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announced that he had visited the Lifelong Education Center for the Developmentally Disabled in Guri as part of 'Coming to the field, Kim Dong-geun is running'.

 

The Lifelong Education Center for Developmental Disabilities in Guri is an educational program that provides services tailored to the individual needs of adult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such as increasing self-reliance, job training, and welfare for person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On this day, Mayor Dong-geun Kim exchanged detailed questions and answers about facility overview and difficulties in operation, independent education, social education programs, and operation of general and group classes with the center officials, and inspected the on-site facilities in detail.

 

Kim Dong-geun, Mayor of Uijeongbu, said, “I will try to make Uijeongbu city where people with disabilities become happy by visiting a center that provides programs to people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who are having difficulties.”

 

Meanwhile, Uijeongbu City, the 8th popularly elected city, is planning and implementing various promises to promote the welfare of the disabled under the policy goal of a city where people with disabilities are happy, where everyone has the right to be happy without discrimination.

 

tkdgnskkk@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강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