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청년창업지원센터 및 청년센터' 개소식 개최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0:26]

【브레이크뉴스 대구 】박은정 기자=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지난 10일 '청년창업지원센터 및 청년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달서구 청년창업지원센터 및 청년센터 개소식 사진 (C) 달서구

 

청년창업지원센터·청년센터는 지역의 우수한 창업아이템을 가진 청년들의 창업 지원을 위한 청년창업지원센터와 청년들의 네트워크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청년센터가 함께 조성된 청년복합공간이다.

 

청년창업지원센터·청년센터는 송현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비 34억에 달서구 중흥로 3(송현동)에 건립했다. 규모는 지상 3층 규모의 연면적 609.36㎡ 이다.

 

1층은 청년센터로 창의·오픈공간과 상담실 등으로 조성됐다. 청년정책 정보제공, 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청년활동을 위한 청년네트워크 구축과 교류를 위한 지역 청년활동의 플랫폼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특히 청년들이 희망하는 청년공간의 운영방향에 대한 의견청취를 위해 오는 9월 ‘우리가 만들어가는 청년센터’를 주제로 달서청년포럼 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2~3층은 청년창업지원센터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에게 창업 초기에 필요한 창업입주 공간 13실과 체계적인 교육 및 컨설팅 등을 제공할 수 있는 교육장, 회의실 등으로 구성했다.

 

지난 6월말부터 청년창업 입주기업을 모집하고, 심사를 거쳐 현재 10개의 청년(예비)창업자가 선정돼 입주를 준비 중에 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청년창업지원센터·청년센터가 청년창업 기반 조성과 청년네트워크 플랫폼 역할을 잘 수행할 수 있도록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며"청년창업지원센터·청년센터가 달서구의 미래 경쟁력을 이끌어 갈 청년들의 꿈과 도전으로 가득한 가장 활력있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aegu Dalseo-gu (Chairman Lee Tae-hoon) announced that it held an opening ceremony for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 and Youth Center' on the 10th.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Youth Center is a youth complex space created together with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 to support the start-up of young people with excellent local entrepreneurship items and the Youth Center to support the network activities of young people.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 and Youth Center was built at 3, Jungheung-ro (Songhyeon-dong), Dalseo-gu, with a project cost of 3.4 billion won as part of the Songhyeon-dong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It has a total floor area of 609.36㎡ with three stories above the ground.

 

The first floor is a youth center, which has been created as a creative and open space, as well as a consultation room. It plans to serve as a platform for local youth activities to provide youth policy information, operate capacity building programs, and build a youth network for youth activities and exchanges.

 

In particular, the Dalseo Youth Forum will be held in September under the theme of ‘the youth center we are creating’ in order to hear opinions on the direction of operation of the youth space desired by young people.

 

The 2nd and 3rd floors are the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Center, which consists of 13 rooms for start-up housing necessary for young people with creative ideas in the early stages of starting a business, as well as an educational center and meeting rooms that can provide systematic education and consulting.

 

Since the end of June, youth startups have been recruiting for occupants, and after screening, 10 young (preliminary) startups have been selected and are preparing to move in.

 

Lee Tae-hoon, Mayor of Dalseo-gu, said, “We plan to operate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 and the Youth Center so that they can serve as a platform for youth start-ups and serve as a platform for youth networks. We look forward to becoming the most energetic space filled with the dreams and challenges of young peopl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