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쾌한 왕따’, 성유빈·원지안·조현철 출연 확정..웹툰 원작 10부작 시리즈

김숭늉 작가 인기 웹툰, 재난·스릴러·학원물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8/05 [10:05]

▲ ‘유쾌한 왕따’, 성유빈·원지안·조현철 출연 확정 <사진출처=롯데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동명 웹툰 원작 10부작 시리즈 ‘유쾌한 왕따’가 성유빈, 원지안, 조현철 등 출연을 확정하고 지난달 21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감독: 민용근 | 제작: 클라이맥스 스튜디오, 롯데컬처웍스]

 

‘유쾌한 왕따’는 갑작스러운 대지진으로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본성이 드러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로, 김숭늉 작가의 웹툰 ‘유쾌한 왕따 1부’를 기반으로 재난 상황 속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상황을 그린 재난, 스릴러, 학원물이다.

 

영화 <마녀2>, <장르만 로맨스>, <살아남은 아이> 등 굵직한 작품들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미스터 션샤인] 등에 출연하며 방송과 영화를 넘나드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성유빈이 ‘동현’ 역을 맡았다. 

 

여기에 넷플릭스 시리즈 [D.P.]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소년비행] 시리즈에서 보여준 탄탄한 연기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장르의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원지안이 ‘수현’을 연기한다. 

 

아울러, 넷플릭스 시리즈 [D.P.]에서 선과 악을 오가는 양면적인 인물인 조석봉 일병 역으로 2022년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남자 조연상을 수상한 조현철이 ‘영균’으로 성유빈, 원지안과 호흡을 맞춰 기대를 모은다.

 

배우들의 조화로운 연기 시너지가 기대되는 ‘유쾌한 왕따’는, 영화 <혜화, 동>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고 <소울메이트> 개봉을 앞둔 민용근 감독의 첫 시리즈물이다. 웹툰 ‘D.P 개의 날’를 집필한 김보통 작가가 각본에 참여하고, 시리즈 [D.P.], [지옥] 등 글로벌 히트작을 제작해온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롯데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을 맡았다. 

 

원작의 탄탄한 스토리와  클라이맥스 스튜디오 그리고 종합 콘텐츠 기업의 면모를 구축한 롯데엔터테인먼트가 의기투합해 선보이는 작품인 만큼, 관객들의 열렬한 기대를 불러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leasant Bullying’ confirmed to appear in Seong Yu-bin, Won Ji-an, and Jo Hyun-cheol...

 

Popular webtoons, disasters, thrillers, and academy by Kim Soong-nyeon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The 10-episode series 'Joyful Bullying' based on the webtoon of the same name confirmed the appearances of Sung Yu-bin, Won Ji-an, and Jo Hyeon-cheol and started filming for the first time on the 21st of last month. [Director: Min Yong-geun | Production: Climax Studio, Lotte Cultureworks]

 

'Pleasant Bullying' is a series that tells the story of the nature of students isolated at school due to a sudden earthquake. It is a green disaster, thriller, and academy product.

 

Seong Yu-bin, who has built a solid filmography with major works such as the movies <Witch 2>, <Genre Only Romance>, and <Children Survived>, and has been active in broadcasting and movies by appearing in [Mr. took on

 

Here, Won Ji-an, who left a strong impression through the Netflix series [D.P.] and continues to work in various genres based on the solid acting skills shown in the [Boys Flight] series, plays ‘Soo-hyun’.

 

In addition, Jo Hyun-cheol, who won the Best Supporting Actor Award in the TV category at the Baeksang Arts Awards in 2022 for his role as Private Jo Seok-bong, a ambivalent character who goes back and forth between good and evil in the Netflix series [D.P.], is expected to work with Sung Yu-bin and Won Ji-an in ‘Young-gyun’.

 

'Pleasant Bullying', which is expected to create a harmonious acting synergy between the actors, is the first series directed by Min Yong-geun, who has been recognized for his directing skills through the movie <Hyehwa, Dong> and is about to release <Soulmate>. Writer Kim Bo-tong, who wrote the webtoon ‘D.P Dog Day’, participated in the screenplay, and Climax Studio, which has produced global hits such as the series [D.P.] and [Hell], co-produced it.

 

As it is a work presented by Lotte Entertainment, which has built a solid storyline of the original, a climax studio, and a comprehensive contents company, it is expected to attract enthusiastic expectations from the audienc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