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임진강예술단, 남과 북이 함께하는 페스티벌 음악회 개최

- 평화를 염원하는 문화예술 교류의 장 마련

박정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7/25 [14:31]

파주시(시장 김경일)는 파주시 임진강예술단(대표 백영숙)이 23일 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남과 북이 함께하는 페스티벌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임진강예술단의 창단 8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로 탈북민, 지역주민 등 500명을 초청해 남과 북의 문화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간을 가졌다.

 

▲ 사진제공=파주시 (C)

 

행사는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했으며, 1부에서는 북한이탈주민 정착을 위해 애써주신 지역 인사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탈북민 가정 청소년들에게 장학금 및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2부에서는 남한의 대중음악, 북한의 전통무용, 소해금 연주 등 남북한 합동 공연을 펼쳐 북한이탈주민과 지역주민이 함께 평화를 염원하는 화합의 공간을 마련했다.

 

백영숙 임진강예술단 대표는 “2014년 창단 이후 예술단을 이끌어 오기까지 많은 분들의 응원과 지지 덕분에 지금 이 자리가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임진강예술단은 남북 간 문화교류와 소통에 이바지하는 다양한 활동에 매진하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 사진제공=파주시 (C)

 

김경일 파주시장은 “임진강예술단은 전국을 누비는 전문예술단체로서 위상이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지역사회와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도 솔선수범하고 있다”며 “평화·통일의 공감대 형성과 지역사회를 포용하는 멋진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북한문화예술공연 전문단체인 임진강예술단은 2014년 창단 후 관내 거주 탈북민을 중심으로 북한에서 예술 활동을 했던 예술인 20명으로 구성됐으며, 전국 각 지역에서 북한 전통 무용과 노래 등 북한 문화와 예술을 널리 알려온 전문예술단체다.파주=박정호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ju Imjingang Art Troupe hosts a festival concert with North and South Korea


- Providing a venue for cultural and artistic exchanges that wish for peace

 

Paju City (Mayor Kim Kyung-il) announced that the Paju Imjingang Art Troupe (CEO Baek Young-sook) held a ‘Festival Concert for North and South Korea’ on the 23rd at the Grand Hall of the Civic Center.

 

The event was held to commemorate the 8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Imjingang Art Troupe, and 500 people including North Korean defectors and local residents were invited to form a cultural consensus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

 

The event was divided into Part 1 and Part 2, and in Part 1, certificates of commendation were presented to local figures who worked hard to settle North Korean defectors, and scholarships and scholarship certificates were delivered to youths from North Korean refugee families.

 

In the second part, the two Koreas jointly performed performances such as South Korean popular music, North Korean traditional dance, and performance of Sohaegeum, creating a space of harmony where North Korean defectors and local residents alike wish for peace.

 

Baek Young-sook, the head of the Imjingang Arts Troupe, said, “I was able to do this today thanks to the support and support of many people from its foundation in 2014 to leading the arts troupe. ” he thanked.

 

Kim Gyeong-il, Mayor of Paju City, said, “The Imjingang Arts Troupe is taking the lead in volunteering for the local community and the underprivileged while its status as a professional arts organization that travels across the country is increasing day by day. I look forward to your activities,” he said.

 

Meanwhile, the Imjingang Art Troupe, an organization specializing in North Korean culture and arts, was founded in 2014 and consists of 20 artists who have been performing artistic activities in North Korea, mainly North Korean defectors living in the area. It is a well-known professional art group. Paju = Reporter Park Jeong-ho


원본 기사 보기:고양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