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 이재욱·정소민, 미스터리 술사 임철수와 운명적 첫 만남 ‘궁금증↑’

판타지 로맨스 활극, 매주 토·일요일 밤 9시 10분 방송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17:44]

▲ ‘환혼’ 이재욱·정소민, 미스터리 술사 임철수와 운명적 첫 만남 <사진출처=tvN>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tvN ‘환혼’ 이재욱과 정소민이 미스터리 술사 ‘마의 이선생’ 임철수와 운명적 첫 만남을 갖는다.

 

환혼술을 소재로 상상력을 배가시킨 스토리, 다채로운 캐릭터 열전, 반전의 사제관계로 시청자들을 판타지 신세계로 초대하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환혼’(연출 박준화/극본 홍정은 홍미란/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하이퀄리티)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

 

지난 방송에는 대호국 4대술사 가문 중 하나인 장씨 집안 도련님 장욱(이재욱 분)의 술사 입문기가 담겨 흥미를 높였다. 장욱은 세죽원장 허염(이도경 분)의 10년치 진기를 10일 만에 자신의 것으로 흡수한데 이어 기를 모으는 ‘집수’를 넘었다. 

 

더욱이 기를 흐르게 하는 ‘류수’ 경지에 올라야 뽑을 수 있는 부친 장강의 칼을 뽑아 들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지만, 기가 모두 오른손에만 쏠려 통제가 불가한 상황. 

 

그런 가운데 장욱은 친아버지처럼 따르던 박진(유준상 분)에게 “너는 장강(주상욱 분)의 아들이 아닌 혼외자”라는 사실을 듣고 충격에 휩싸였고, 기세를 잃은 장욱을 독려하기 위해 무덕이(정소민 분)는 환혼되기 전, 자신이 천하제일 살수로 술법을 연마했던 단향곡으로 데려가 향후 전개에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 ‘환혼’ 측은 이재욱(장욱 역), 정소민(무덕이 역)과 ‘마의 이선생’ 임철수(이철 역)의 첫 만남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앞서 임철수는 진씨 가문에 잠입해 술법으로 호위들을 단숨에 제압하며 최고 술사의 면모를 드러내는가 하면, 진기한 법기를 모시는 진요원에서 환혼인을 구별하는 능력을 지닌 귀구를 죽은 삽살이의 육체에 넣어 함께 다니는 미스터리한 면모를 드러낸 바 있어 세 사람의 만남에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 가운데 임철수는 비범한 포스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서글서글한 인상 뒤로 상대를 꿰뚫어보는 듯 매섭고 깊은 눈빛에서 남다른 내공과 강인한 기운이 느껴진다. 특히 정소민과 임철수가 서로를 바라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정소민은 임철수의 정체를 알아본 듯 눈이 휘둥그레졌고, 임철수는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정소민을 빤히 바라보는 모습. 이에 이재욱은 영문을 모르겠다는 듯 스승 정소민의 눈치를 살피고 있어 세 사람의 첫 만남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에 단향곡으로 향했던 이재욱과 정소민이 어떻게 ‘마의 이선생’ 임철수와 만난 것인지, 나아가 임철수가 ‘기세 높이기’라는 퀘스트를 수행하고 있는 불량 제자 이재욱과 독한 스승 정소민에게 귀인이 될지 혹은 또 다른 변수로 작용할지 이들의 만남이 담길 5회 방송에 관심이 치솟는다.

 

한편, tvN ‘환혼’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elcome' Lee Jae-wook and Jung So-min, fateful first meeting with mystery magician Lim Cheol-soo 'Curious ↑'

 

Fantasy romance drama, broadcast every Saturday and Sunday at 9:10 pm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Lee Jae-wook and Jung So-min of tvN's 'Welcome' have their first fateful meeting with the mystery magician 'Magic Teacher' Lim Cheol-soo.

 

The tvN Saturday and Sunday drama 'Remembrance' (directed by Park Jun-hwa/played by Hong Jeong-eun, Hong Mi-ran/produced by Studio Dragon High Quality) is a historical drama that invites viewers to a new fantasy world with a story that doubles the imagination with the subject of remarriage, a colorful character battle, and a priestly relationship of reversal. Set in a great country that does not exist in the Edo map, a fantasy romance drama in which the protagonists whose fates have been twisted by the 'remembrance magic' that change their souls overcome them and grow.

 

In the last broadcast, interest was raised with the introduction of Jang-wook (Lee Jae-wook), a master of the Jang family, one of the four great magicians in the Great Patriotic Country. Jang-wook absorbed the 10 years worth of Jingi from Sejuk Warden Heo Yeom (Lee Do-kyung) into his own in 10 days, and then went beyond the ‘collection’ of collecting energy.

 

Moreover, he drew the sword of his father, Yang Kang, who could only be pulled out when he reached the level of “Ryusu,” which allows the flow of energy, and surprised everyone, but the situation was uncontrollable because all the qi was focused only on his right hand.

 

Meanwhile, Jang-wook was shocked to hear from Park Jin (Yoo Jun-sang), who followed him like his biological father, “You are not the son of Jang Kang (Joo Sang-wook), but an outcast.” Before getting married, he took him to the symphony where he practiced the best tricks in the world, raising questions about the future development.

 

In this regard, 'Happy Marriage' side drew attention by releasing stills of the first meeting between Jae-wook Lee (Jang-wook) and Jung So-min (Mudeok-i) and Im Cheol-soo (Lee Chul-soo), the 'Magic Teacher'.

 

Previously, Lim Cheol-su infiltrated the Jin family and subdue the escorts at once with magic, revealing the best magician, while also putting a ghost with the ability to distinguish remarried people from the Jin Yo-won, who worships a mysterious lawgi, in the body of a dead Sapsal and carrying them with him. Since the appearance of the three people has been revealed, attention is paid to the meeting of the three people.

 

In the meantime, Lim Chul-soo draws attention with his extraordinary force. Behind the sad impression, you can feel the extraordinary strength and strong energy in the fierce and deep eyes as if looking through the opponent. In particular, Jung So-min and Lim Cheol-soo are looking at each other, attracting attention.

 

Jeong So-min's eyes widened as if she recognized Lim Cheol-soo's identity, and Lim Cheol-soo stared at Jung So-min with a meaningful gaze. Lee Jae-wook is looking at his teacher Jung So-min as if he doesn't know English, so the curiosity is amplified at the first meeting of the three.

 

So, how did Lee Jae-wook and Jung So-min, who headed for the symphony, meet Lim Cheol-soo, the 'Magic Teacher', and furthermore, whether Lim Cheol-su would be attributable to Lee Jae-wook, a rogue disciple who is carrying out the quest 'Raising the momentum' and Jung So-min, a strong teacher, or act as another variable? Interest is soaring in the 5th episode, which will contain their meeting.

 

On the other hand, tvN's 'Welcome' is broadcast every Saturday and Sunday at 9:10 pm.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