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최태준, 결혼 4개월만 득남..“산모·아이 모두 건강..축복·응원 부탁”

지난 1월 22일 결혼, 31일(오늘) 아들 출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5/31 [20:38]

▲ 박신혜♥최태준 <사진출처=솔트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박신혜·최태준 부부가 결혼 4개월 만에 득남하며 부모가 됐다.

 

31일 박신혜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박신혜가 이날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건강한 남자 아이를 출산했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박신혜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며, 남편 최태준과 가족 및 지인들의 축하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아낌없는 축하를 보내준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 인사를 전해드리며, 소중한 생명을 맞이하게 된 박신혜, 최태준 배우와 태어난 아이에게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중앙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선후배인 박신혜와 최태준은 지난 2017년 교제를 시작했고, 이듬해 3월부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앞서 지난해 11월, 결혼 소식을 발표하면서 임신 소식도 전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이후 박신혜와 최태준은 지난 1월 22일 결혼식을 올리며 부부가 됐다. 

   

한편, 박신혜는 2003년 이승환 뮤직비디오 '꽃'으로 데뷔, 드라마 '천국의 계단', '미남이시네요', '상속자들', '피노키오', '닥터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시지프스', 영화 '상의원', '침묵', '#살아있다', '콜' 등에 출연했다. 국내 여배우 최초로 아시아 투어에 나서는 등 한류 여신으로 활약해오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최태준은 2001년 SBS 드라마 '피아노'로 데뷔해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 소리', '옥중화', '미씽나인', '수상한 파트너', 'EXIT', '훈남정음',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그놈 목소리' 등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을 만났다. 여기에 영화 '페이스 메이커', '커터', '양자물리학' 등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력과 출중한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rk Shin-hye ♥ Choi Tae-joon gave birth after only 4 months of marriage.. “Both mother and child are healthy. Please bless me

 

They got married on January 22 and gave birth to a son on the 31st (today).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ors Park Shin-hye and Choi Tae-joon became parents after having a son after 4 months of marriage.

 

On the 31st, Park Shin-hye's agency, Salt Entertainment, issued an official statement and said, "Park Shin-hye gave birth to a healthy boy at a hospital somewhere in Seoul that day."

 

She continued, "Now, both Park Shin-hye and her child are in good health, and she is resting in the congratulations of her husband Choi Tae-joon and her family and acquaintances."

 

She added,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all those who have sent me generous congratulations, and ask for warm blessings and support for actors Park Shin-hye and Choi Tae-joon and their child who have met their precious lives.”

 

Park Shin-hye and Choi Tae-joon, seniors and juniors in the Department of Theater and Film at Chung-Ang University, started dating in 2017, and started dating publicly in March of the following year. The two announced their marriage in November of last year and received congratulations from many people when they announced the news of their pregnancy. Afterwards, Park Shin-hye and Choi Tae-joon got married on January 22 and became a couple.

   

On the other hand, Park Shin-hye debuted in 2003 with Lee Seung-hwan's music video 'Flower' and drama 'Stairway to Heaven', 'You're Handsome', 'The Heirs', 'Pinocchio', 'Doctors', 'Memories of the Alhambra', 'Sisyphus' , appeared in the movies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Silence', '#Alive', and 'Call'. She is the first Korean actress to go on an Asian tour, and she has been active as a Hallyu goddess, and she has been greatly loved.

 

Tae-Jun Choi debuted in 2001 with the SBS drama 'Piano', 'Padam Padam The Sound of His and Her Heartbeat', 'Junghwa', 'Missing Nine', 'Suspicious Partner', 'EXIT', 'Hunnam Jeongeum', 'So I met viewers by appearing in 'I Married an Anti-Fan' and 'The Voice of That Guy'. Here she appeared in the movies 'Pacemaker', 'Cutter' and 'Quantum Physics', and she was loved for her solid acting skills and outstanding visual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