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급종합병원협의회, 제11차 정기총회·설명회 개최

‘코로나19 극복 및 일상 복귀 책임 다하는 상급종합병원’ 사업계획·예산안 심의

최애리 기자 | 기사입력 2022/05/09 [16:00]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상급종합병원협의회가 지난 6일 웨스틴조선호텔 오키드룸에서 제11차 정기총회와 상급종합병원 지정평가 설명회를 진행했다. 

 

중증질환에 대해 난이도가 높은 의료행위를 전문적으로 하는 상급종합병원들은 코로나19 팬데믹속에서 코로나 중증환자 치료, 백신접종센터 및 생활치료센터 운영, 감염병에 대한 전문적인 정책 제안 등으로 책임과 역할을 해왔다. 

 

상급종합병원협의회는 이 과정에서 회원 병원과 정부 부처 간의 소통과 이해를 조율하는 중책을 맡아 코로나로 인한 위기 상황을 성공적으로 극복하는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상급종합병원협의회 오주형 회장(경희대병원장)을 비롯한 회원 병원장들과 대한병원협회 윤동섭 회장,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 이기일 실장, 의료기관정책과 박미라 과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사평가연구소 이진용 소장 등이 참석했다.

 

정기총회에 앞서 진행된 설명회에서는 보건복지부 박미라 과장이 ‘상급종합병원 지정평가 기준 및 향후 계획’,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이진용 소장이 ‘중증 진료체계 강화 시범사업’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진행된 정기총회는 ‘코로나19 극복과 일상 복귀에 책임을 다하는 상급종합병원’이라는 사업목표를 바탕으로 상급종합병원협의회 2022년도 사업계획과 예산안 심의를 진행했다.

 

오주형 회장은 인사말에서 “코로나19 팬더믹 상황에서 상급종합병원들은 헌신적인 노력으로 국가적 재난을 극복하는데 기여했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사태를 교훈삼아 상급종합병원 지정평가 제도가 국민을 위한 국가 의료자원의 육성과 지원을 위한 정책으로 변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3년마다 11개 진료 권역별 진료, 인력, 시설, 장비, 교육 등의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상급종합병원을 지정·발표한다. 제4기(2021~2023년) 상급종합병원은 45개 의료기관이 2020년에 지정됐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nior General Hospital Council held the 11th regular general meeting and briefing session

 

Deliberation of business plan and budget for ‘a high-level general hospital that fulfills its responsibility to overcome COVID-19 and return to daily life’

 

Break News Reporter Choi Ae-ri= On the 6th, the Association of Superior General Hospitals held the 11th regular general meeting and briefing session on the designation evaluation of superior general hospitals at the Westin Chosun Hotel Orchid Room.

 

High-level general hospitals that specialize in high-difficulty medical treatment for severe diseases have played a role and responsibility in the COVID-19 pandemic by treating severe coronavirus patients, operating vaccination centers and living treatment centers, and proposing professional policies for infectious diseases. .

 

In this process, the Council of Advanced General Hospitals played a major role in coordinating communication and understanding between member hospitals and government departments, and is being evaluated as contributing to successfully overcoming the crisis caused by the corona virus.

 

The event was attended by member hospitals including President Oh Joo-hyeong (Chairman of Kyunghee University Hospital) of the Advanced General Hospital Association; etc. were present.

 

At the briefing session held prior to the regular general meeting, Manager Park Mi-ra of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nounced the ‘evaluation criteria and future plans for tertiary general hospitals’, and Director Jin-yong Lee of the Health Insurance Review and Assessment Service announced ‘a pilot project to strengthen the severe treatment system’.

 

At the regular general meeting that followed, the Council of Superior General Hospitals deliberated on the business plan and budget for 2022 based on the business goal of “a superior general hospital that takes responsibility for overcoming COVID-19 and returning to daily life.”

 

In his greetings, Chairman Oh Joo-hyeong said, “I think that tertiary hospitals have contributed to overcoming national disasters with their dedicated efforts in the context of the COVID-19 pandemic. We expect it to change into a policy for nurturing and supporting resources,” he said.

 

Meanwhile,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comprehensively evaluates items such as treatment, manpower, facilities, equipment, and education by 11 treatment areas every three years to designate and announce a tertiary general hospital. For the 4th (2021-2023) tertiary general hospital, 45 medical institutions were designated in 2020.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