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대통령 후보 “윤석열, 고 이재수 사령관에게 사과” 촉구

우리공화당, 7일 이재수 전 기무사령관 3주기 추모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12/07 [14:16]


▲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통령 후보.  ©브레이크뉴스

우리공화당이 고 이재수 기무사령관의 3주기를 추모하며 당시 문재인 정권의 적폐수사를 책임졌던 윤석열 후보의 공식적인 사과를 요구했다. 

 

우리공화당 대통령 후보인 조원진 대표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문재인 정권이 출범하고 진행된 박근혜 정권에 대한 적폐청산 수사는 누가봐도 정치보복이며 정치탄압이었는데 윤석열 후보는 문재인의 사무라이처럼 표적수사, 먼지털기식 수사를 자행했다”면서 “문재인 정권에 충성맹세하듯 마구잡이 수사를 자행한 윤석열 후보는 지금이라고 억울하게 돌아가신 고 이재수 기무사령관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세월호 7시간을 비롯해 세월호 민간인 사찰이 무혐의 처리됐음에도 여전히 거짓촛불 세력들은 박근혜 대통령을 음해하고 가짜뉴스를 퍼트리고 있다”면서 “세월호 유가족의 아픔과 안타까움을 이용해 적폐수사에 앞장 선 윤석열 후보는 지금이라도 세월호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원진 후보는 “문재인 정권에 충성했던 윤석열 후보의 강압수사로 죽은 사람이 한두 명이 아니다. 자신이 저지른 죽음의 굿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하는 것이 인간의 도리”라면서 “자유우파 국민의 인권을 탄압하고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을 45년 구형한 것에 대해서도 반성하고 사과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andidate Cho Won-jin urges candidate Yoon Seok-yeol to apologize to late commander Lee Jae-soo

The Republican Party of Korea celebrates the 3rd anniversary of Lee Jae-soo, former commander of the armed forces, on the 7th.

---Reporter Jeong-dae Park

 

In commemoration of the third anniversary of the late Commander Lee Jae-soo, the Republican Party of Korea demanded an official apology from candidate Yoon Seok-yeol, who was responsible for the investigation into the corruption of the Moon Jae-in regime at the time.

In a press release on the 7th, President Cho Won-jin, the presidential candidate of the Republican Party of Korea, said, "The investigation into the liquidation of corruption against the Park Geun-hye regime, which was carried out after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was inaugurated, was political retaliation and political repression. He said, "Candidate Yoon Seok-yeol, who conducted the investigation like a pledge of allegiance to the Moon Jae-in regime, should sincerely apologize to the late commander of the security service, Lee Jae-soo, who died unfairly now." He continued, “Even though the Sewol ferry disaster and civilian temples for the Sewol ferry disaster have been cleared of charges, the false candlelight forces are still undermining President Park Geun-hye and spreading fake news,” he said. Candidates should make a clear position on the Sewol ferry even now,” he emphasized.

Candidate Cho Won-jin said, “Not one or two people have died in the coercive investigation of candidate Yoon Seok-yeol, who was loyal to the Moon Jae-in regime. He said, "It is human nature to sincerely apologize for the bad judgment of the death he committed." He said, "We should also reflect and apologize for the suppression of the human rights of the free-right people and the sentence of innocent President Park Geun-hye for 45 year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