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올해 수출규모 6300억 달러..사상 최대"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 "올해 무역규모 1조2천억 달러 넘을 것으로 전망"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1/12/06 [11:52]


▲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전 국무회의가 열린 청와대 여민관 영상회의실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1.09.     ©뉴시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강남구 소재 코엑스 D홀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 참석후 축사에서 "우리 경제사에서 2021년은 무역의 해로 기록될 것"이라며 "우리는 한 계단 더 뛰어올라 세계 8위의 무역 강국으로 발돋움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조선은 사상 최대 수주량을 달성했고 석유화학 수출도 처음으로 500억 달러를 돌파했다"며 "메모리반도체는 압도적 세계 1위를 지켰고 시스템반도체, 친환경차, 바이오헬스 등 3대 신산업과 이차전지, 올레드 수출 역시 두 자릿수 증가율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갔다"고 밝혔다.

 

이어 "문화 콘텐츠 수출이 3년 연속 100억 달러를 넘어 새로운 수출동력이 됐고 한류의 열기에 힘입어 코리아 프리미엄의 시대가 열렸다"며 "농수산 식품 역시 사상 처음 수출 100억 달러를 돌파했고 K-뷰티도 세계 3위권 수준으로 성장했다"고 소개했다.

 

또 "미국, 중국, EU, 일본의 4대 주요 시장뿐 아니라 아세안과 인도, 독립국가연합, 중동, 중남미의 5대 신흥 시장에서도 수출이 8개월 연속 증가하고 있다"며 "한편으로 우리 중소기업들이 수출 주역이 되고 있고 만 개 가까운 벤처기업과 2만5천명의 소상공인까지 수출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지난 7월 유엔무역개발회의는 만장일치로 우리나라 지위를 선진국으로 변경했다"며 "유엔무역개발회의 설립 후 최초 사례다. 우리는 일본의 수출규제부터 코로나까지 연이은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고 무역의 힘으로 선진국이 됐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그러나 소중한 성과마저도 오로지 부정하고 비하하기만 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국민들 자부심과 희망을 무너뜨리는 일"이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어 "우리 경제에 불평등과 양극화 같은 많은 과제들이 남아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그러나 잘한 성과엔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한편 이 자리에서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은 헥산(DNA·RNA) 추출시약으로 코로나19 검사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한 (주)제놀루션 김기옥 대표이사가 받았다.

 

또 동탑산업훈장은 최고 수준의 LNG 보냉제 제작기술을 바탕으로 우리 LNG운반선·추진선 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주)동성화인텍 류완수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이어 올해 최고 수출의 탑인 1100억불탑은 (주)삼성전자가 받았고, 8억불탑은 게임콘텐츠 업체인 (주)크래프톤이 수상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Moon Jae-in said, "This year's export volume is 630 billion dollars, the largest in history."

The 58th Trade Day commemoration ceremony "This year's trade volume is expected to exceed 1.2 trillion dollars"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Moon Jae-in said on the 6th that "Korea's exports this year are expected to exceed $630 billion, and the trade volume is expected to exceed $1.2 trillion."

 

In a congratulatory speech after attending the '58th Trade Day' ceremony held at COEX Hall D in Gangnam-gu, Seoul on the same day, President Moon said, "2021 will be recorded as the year of trade in our economic history. It has emerged as a trading powerhouse,” he emphasized.

 

"The shipbuilding industry achieved the highest order volume in its history, and its petrochemical exports also broke the $50 billion mark for the first time," he said. OLED exports also continued to grow rapidly at a double-digit growth rate.”

 

He continued, "Exports of cultural contents exceeded $10 billion for three consecutive years, becoming a new export engine, and the era of Korea premium has begun thanks to the heat of the Korean Wave." It has grown to the level of the top 3 in the world.”

 

“Exports have been increasing for eight consecutive months not only in the four major markets of the US, China, EU, and Japan, but also in the five emerging markets of ASEAN, India, the Commonwealth of Independent States, the Middle East and Latin America,” he said. It is taking a leading role and is actively participating in exports, including close to 10,000 venture companies and 25,000 small business owners.”

 

President Moon said, "The United Nations Conference on Trade and Development in July unanimously changed Korea's status to an advanced country," said President Moon. "This is the first case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United Nations Conference on Trade and Development. We have become a developed country with our strength.”

 

“However, there are people who only deny and demean even valuable achievements,” he said.

 

“It is true that many challenges remain in our economy, such as inequality and polarization,” he said.

 

Meanwhile, the Gold Tower Order of Industrial Service Merit, the highest honor, was received by Ki-ok Kim, CEO of Genolution Co., Ltd., who dramatically shortened the test time for COVID-19 with hexane (DNA/RNA) extraction reagent.

 

In addition, the Bronze Tower Order of Industrial Service Merit was awarded to Ryoo Wan-su, CEO of Dongsung Finetech Co., Ltd., who contributed to enhancing the competitiveness of Korean LNG carriers and propulsion ships based on the highest level of LNG refrigerant manufacturing technology.

 

Next, Samsung Electronics Co., Ltd. won the 110 billion dollar tower, the highest export tower of the year, and Krafton, a game content company, won the 800 million dollar tow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미국대중관세이후미국대만무역규모 2021/12/06 [17:23] 수정 | 삭제
  • * 기준:2018년7월대비 자료:미상무부 시기 미대만무역량증감율 미전체무역량증감율 7.69% 15.35% 20.02% 21.32% 27.89% 43.7% 2.28% 2.55% 0.82% -7.18%-7.72% 4.0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