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소현 결혼설 해명→노제 광고료 70배 고백..2049 시청률 1위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2/02 [10:50]


▲ ‘라스’, 박소현 결혼설 해명→노제 광고료 70배 고백 <사진출처=MBC 방송 캡처>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라디오스타’에 박소현, 홍현희, 노제, 아누팜이 출격해 4인 4색 한 우물 토크로 입덕을 유발하는 입담과 매력을 뽐냈다. 대세 스타 4인이 활약한 ‘라디오스타’는 동시간대 가구, 2049 시청률 1위 자리를 굳건하게 지켰다.

 

지난 1일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연출 강성아)는 박소현, 홍현희, 노제, 아누팜과 함께하는 ‘버티면 뜬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6.5%(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또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2.7%(수도권 기준)로 역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과시했다.

 

최고의 1분은 ‘홍현희가 공개 코미디 무대에서 프로 의식을 발휘한 순간’으로 7.6%를 기록했다.

 

‘버티면 뜬다’ 특집은 ‘장수 MC’ 박소현의 만렙 입담부터 홍현희의 ‘예능 치트키’ 매력, ‘스우파’ 노제의 춤신춤왕 존재감, ‘흥누팜’ 매력을 뽐낸 아누팜까지 각 분야 외길 인생을 걸어온 4인 4색의 특급매력으로 꽉 채워지며 눈을 뗄 수 없는 재미와 웃음을 선사했다.

 

박소현은 20년 넘게 라디오 DJ로 활동한 비결로 “오랜 시간 남자친구가 없어서 가능했다”라고 노필터 입담을 펼쳤다. 특히 그는 “방송에서 ‘라디오 씨와 결혼했다’라고 했는데 진짜 결혼한 지 알더라. 나는 결혼하지 않았다”라고 적극 해명해 시선을 모았다.

 

또한 ‘세상에 이런 일이’ 1회부터 1000회까지 냉동 인간 비주얼을 자랑한 박소현은 “자기 전 스트레칭을 하고 허브차를 마신다. 건조한 게 싫어서 히터도 안 켠다. 30년 동안 47kg를 유지 중”이라며 동안 비결로 소식과 물바다 습관(?)을 꼽았다.

 

댄서 노제를 패러디한 부캐 ‘노이로제’로 인기몰이 중인 홍현희는 동그랗게 뜬 눈과 한껏 새침한 고양이상 표정을 지으며 노제 따라잡기 꿀팁을 공개했다. 특히 홍현희는 “노제를 따라 하다 보니, 스스로 예뻐진 것 같은 느낌이 든다”며 노제와 닮은꼴을 주장했지만 “그냥 옆에 있는 사람”이라는 MC 김구라의 냉철한 평에 박장대소했다.

 

또한 홍현희는 “이효리와 같이 무대에 선 후 마냥 들떴다”며 ‘웃찾사’에서 코너를 바꿔오라는 PD의 말에 “코너 내리겠다”고 응수, 허세병으로 3년을 쉰 사연을 고백했다. 반대로 공개 코미디 무대 위에서 프로 의식을 발휘한 사연을 들려줘 시선을 모으기도. 또 홍현희는 제이쓴이 곁에서 초심을 잃지 말라고 조언해준다며 ‘외조’를 공개해 부러움을 샀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활약하며 ‘헤이마마’ 댄스 열풍을 일으킨 노제는 솔직 입담은 물론 안영미, 홍현희, 아누팜과 카리스마 넘치는 춤신춤왕 컬래버 무대를 선사하며 존재감을 뽐냈다. 노제는 “광고출연료가 70배 올랐고, 10개 정도 찍었다”며 대세를 증명했다.

 

또한 ‘스우파’ 출연 전 엑소 카이의 백댄서로 화제를 모은 것을 두고 “댄서인데 외모로만 주목받아서 위축됐었다. 처음에 ‘스우파’ 출연을 거절했었다”라고 고백해 시선을 모았다.

 

‘오징어 게임’의 알리 역으로 월드클래스 배우로 떠오른 아누팜은 텐션 넘치는 흥누팜의 매력으로 4MC를 사로잡았다. 아누팜은 ‘오징어게임’ 대박 후 SNS 팔로워가 3000명에서 400만 명까지 올랐다며 뜨거운 인기를 소환했다. 또 ‘오징어게임’ OST에 맞춰 댄스 실력을 뽐내고, 노제와 함께 무대를 즐기는 핵인싸 흥부자의 매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고향 인도를 떠나 연기에 대한 열정으로 한예종에 진학, 연기자의 꿈을 차근차근 키워왔다는 아누팜은 “한국 이름도 있다. 석관동에 살아서 석관동 안씨, 안우범이다”라고 입담을 자랑하고, 송강호 성대모사까지 완벽하게 선보여 MC김구라의 찐 감탄을 유발했다.

 

방송 말미 ‘노이로제’ 홍현희와 노제는 2NE1의 ‘내가 제일 잘나가’ 컬래버 무대를 꾸몄다. 노래방 회식 재질의 걸쭉한 창법을 뽐낸 ‘노이로제’ 홍현희와 춤신춤왕 매력을 자랑한 노제의 대환장 컬래버 무대가 펼쳐지며 빈틈없는 웃음과 볼거리를 더했다.

 

다음주에는 장도연, 신기루, 코드 쿤스트, 장원영이 출연하는 ‘우리는 몸신이다’ 특집이 예고돼 기대를 모았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Park So-hyeon, Hong Hyun-hee, Noje, and Anupam appeared on 'Radio Star' and showed off their charms and wits that inspire love with four-person, four-color, one-well talk. 'Radio Star', in which four trending stars played an active role, firmly maintained the top spot in 2049 viewership ratings for households in the same time period.

 

The high-quality talk show MBC 'Radio Star' (planned by Kang Young-seon/directed by Kang Seong-ah), aired on the 1st, was featured as a special feature of 'If you hold out, it will float!' with Park So-hyun, Hong Hyun-hee, Noje, and Anupam.

 

According to Nielsen Korea, an audience rating research company on the 2nd, 'Radio Star', which aired the previous day, recorded 6.5% (based on the metropolitan area), ranking first in the household ratings for the same time period. In addition, the 2049 viewership rating, which is a major indicator of advertising officials and a key indicator of channel competitiveness, was 2.7% (based on the metropolitan area), showing off its power by taking the first place in the same time period.

 

The best minute was 'The moment Hong Hyun-hee showed her professional consciousness on the stage of her public comedy', at 7.6%.

 

'If you hold out, it will float' is a special feature of 'Longevity MC' Park So-hyun's full-fledged talk, Hong Hyun-hee's 'entertainment cheat' charm, 'Swoopa' Noje dance and dance king presence, and 'Heungnu Farm' 4 who have walked a single life in each field It was filled with the four-color special charm and provided fun and laughter that you can't take your eyes off of.

 

As a secret to working as a radio DJ for over 20 years, Park So-hyun said, "It was possible because I didn't have a boyfriend for a long time." In particular, he said, “I said ‘I married Mr. Radio’ on the show, but she knew she was really married. I am not married.”

 

Also, Park So-hyun, who boasted a frozen human visual from episodes 1 to 1000 of ‘Oh My God,’ said, “I stretch before bed and drink herbal tea. I don't like drying, so I don't even turn on the heater. I have been maintaining 47 kg for 30 years,” he said, choosing news and water habits (?) as the secret.

 

Hong Hyun-hee, who is gaining popularity as a parody of her dancer Noje, 'Neurose', revealed tips on catching up with Noje with round eyes and a cat-like expression. In particular, Hong Hyeon-hee said, "I feel like she has become prettier by imitating No-je." She claimed that she looked like No-je, but she joked with MC Gura Kim's cold comment, "She's just the person next to her." .

 

In addition, Hong Hyeon-hee responded, “After standing on stage with Lee Hyori, I was so excited” and said, “I’m going to drop the corner” to the PD’s words to change corners in ‘Looking for Us’. did. Conversely, she even caught her attention by telling her story of how she demonstrated her professionalism on the stage of her public comedy. Also, she made her envious by revealing her 'father', saying that Hong Hyeon-hee advised her not to lose her original intention by her side.

 

Noje, who started the 'Hey Mama' dance craze while active in 'Street Woman Fighter', showed off her candid talk as well as Ahn Young-mi, Hong Hyeon-hee, and Anu Farm and presented the charismatic dance king Curl Laver stage. Noje proved his popularity by saying, “The cost of appearing in an advertisement increased 70 times, and I shot about 10.”

 

In addition, regarding the fact that she was a hot topic as a backup dancer for EXO's Kai before appearing in 'Suwoopa', "I was a dancer, but I was intimidated by attention only for her appearance. She confessed that at first she refused to appear in 'Soufa'," he confessed, drawing her attention.

 

Anupam, who emerged as a world-class actor with the role of Ali in 'Squid Game', captivated 4MC with the charm of Heungnufarm full of tension. After the 'Squid Game' jackpot, Anu Farm recalled her hot popularity, saying that her SNS followers rose from 3,000 to 4 million. She also showed off her dance skills to the OST of her 'Squid Game' and caught her attention with the charm of Sa Heungbu, a hacker who enjoys the stage with Noje.

 

Anupam, who left her hometown of India and went to Han Ye-jong with her passion for acting, gradually nurtured her dream of becoming an actress, said, “Her Korean name is also there. She lives in Seokgwan-dong and is a Seokgwan-dong Ahn, Ahn Woo-beom."

 

At the end of the broadcast, Hyun-hee Hong and Noje of ‘Neurose’ performed 2NE1’s ‘I’m the Best’ collaboration stage. Hong Hyeon-hee, who showed off the thick singing method of a karaoke dinner party, and Noje, who boasted the charm of the king of dance moves, performed a collaboration stage, adding to laughter and spectacle.

 

Next week, a special feature called 'We Are Body' starring Jang Do-yeon, Mirage, Code Kunst, and Jang Won-young was anticipated, raising expectations.

 

On the other hand, 'Radio Star' is receiving a lot of love as a unique talk show that brings out the real story by disarming the guests with the talk of a village murderer who doesn't know where the 4MCs are going.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