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강화’ 대본 리딩, 정해인X블랙핑크 지수 절절한 사랑 이야기 ‘기대감↑’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9 [13:47]


▲ 정해인X블랙핑크 지수 ‘설강화’ 대본 리딩 <사진출처=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정해인X블랙핑크 지수 주연 ‘설강화 : snowdrop’(이하 ‘설강화’)의 대본 리딩 영상이 공개됐다. 

 

오는 12월 18일 첫 방송을 앞둔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는 19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여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정해인 분)와 위기 속에서 그를 감추고 치료해준 여대생 영로(블랙핑크 지수 분)의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5%에 육박하는 시청률로 대한민국에 신드롬을 일으킨 ‘SKY 캐슬’의 유현미 작가와 조현탁 감독의 재회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9일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 대본 리딩 영상에서는 제작진과 배우 군단이 한 자리에 모여,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조현탁 감독은 “늘 편안하고 무엇이든 이야기 건넬 수 있는 감독이 되겠다”며 분위기를 편안하게 이끌었고, 유현미 작가는 “이 소재를 가슴에 품은 지 12년이 됐다. 정말 열심히 쓰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정해인과 지수는 깊이 있는 캐릭터 분석과 밀도 높은 목소리 연기로 기대를 높였다. 재독교포 출신의 사연 많은 명문대 대학원생 임수호 역을 맡은 정해인은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비밀스러운 미소까지 캐릭터의 다양한 면모를 깊이 있게 표현해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해인은 ‘수호’에 대해 “극이 전개되면서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인물”이라며 “감독님과 작가님, 선배님들이 긴장을 풀어줘서, 정말 편안하고 즐겁게 대본 리딩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발랄하고 귀여운 호수여대 영문과 신입생 은영로 역을 맡은 지수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외유내강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였다. 지수는 “수호와 함께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영로 역을 맡았다.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지켜봐달라”며 “첫 대본리딩이었는데, 편하게 대해주시고 응원을 많이 해줘서 힘이 났다”고 밝혔다. 

 

막강 배우군단은 뛰어난 연기력으로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입체감을 더했다. 안기부 대공수사 1팀장이자 고집불통 외골수 이강무 역을 맡은 장승조, 가혹한 원칙주의자 호수여대 기숙사 사감 피승희 역의 윤세아, 호수여대 기숙사의 전화 마스코트 계분옥 역의 김혜윤, 다혈질 안기부 대공수사국 직원인 장한나 역의 정유진, 은영로의 아버지인 은창수 역의 허준호, 은창수의 부인 홍애라 역의 김정난, 애민당 사무총장 남태일 역의 박성웅, 남태일 부인 조성심 역의 정혜영은 매 장면마다 웃음과 긴장감을 불러일으키며 대본리딩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설강화’ 제작진은 “완성도 높은 대본에 뛰어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호흡이 더해진 최고의 순간이었다”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빛날 배우들의 케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토일드라마 ‘설강화 : snowdrop’는 오는 12월 18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script reading video for 'Snowdrop: Snowdrop' (hereinafter referred to as 'Seolganghwa'), starring Jung Hae-in X Blackpink Jisoo, has been released.

 

JTBC's Saturday drama 'Seollganghwa' (played by Hyun-mi Yoo/directed by Hyun-tak Cho/produced by Drama House Studios, JTBC Studios), which is scheduled to be broadcasted for the first time on December 18, is set in Seoul in 1987 by Suho (Jung Hae-in), a prestigious university student who jumped into a female dormitory full of blood. It is a work about the desperate love story of Youngro (Blackpink Jisoo), a college student who hid and healed him in the midst of a crisis. The reunion of writer Yoo Hyun-mi and director Cho Hyun-tak of 'SKY Castle', which caused a syndrome in Korea with an audience rating of close to 25%, is raising expectations.

 

In the script reading video released online on the 29th, the production team and the cast of actors gathered in one place and showed a fantastic breath in a friendly atmosphere.

 

Director Jo Hyun-tak led the atmosphere comfortably, saying, “I will become a director who is always comfortable and can talk about anything.” I will work really hard,” he said.

 

Jung Hae-in and Ji-soo raised expectations with in-depth character analysis and high-density voice acting. Jung Hae-in, who plays the role of Lim Soo-ho, a graduate student at a prestigious university with many stories from a Korean-German origin, focused attention by deeply expressing various aspects of the character, from soft charisma to a secret smile.

 

Jung Hae-in said about 'Suho', "As the play unfolds, he gets caught up in a whirlpool," and said, "The director, writer, and seniors relieved me of tension, so I really enjoyed reading the script."

 

Jisoo, who took on the role of Eun Young-ro, a freshman in the English department of Lake Women's University, showed a high synchronicity rate with her stable acting skills. Jisoo said, "I took on the role of Young-ro, who gets involved in an incident with Suho. Please keep an eye on what will happen to the two of them.” He said, “It was my first script reading, and it gave me strength because they treated me comfortably and gave me a lot of support.”

 

The powerful actor corps added a three-dimensional effect to the characters full of personality with their excellent acting skills. Jang Seung-jo, who plays the role of Lee Kang-mu, the first team leader of the Anti-Aircraft Investigation Department, a stubborn and principled person, Yoon Se-ah as Pi Seung-hee, a dormitory superintendent at Hoho Women's University, Kim Hye-yoon as Gye Bun-ok, the phone mascot of the Hoho Women's University dormitory, and Jang Han-na, a hot-blooded employee of the Anti-aircraft Investigation Bureau. Jung Yu-jin as the station, Heo Jun-ho as Eun Chang-su, Eun Young-ro's father, Kim Jeong-nan as Hong Ae-ra, Eun Chang-soo's wife, Park Seong-woong as Nam Tae-il, secretary general of the Aemin Party, and Jeong Hye-yeong as Nam Tae-il's wife Seong-shim create laughter and tension in every scene. It evoked and heated up the atmosphere of the script reading site.

 

The production team of ‘Seolganghwa’ said, “It was the best moment when the actors with excellent acting skills added to the highly-completed script.

 

On the other hand, JTBC's new Saturday and Sunday drama 'Snowdrop: Snowdrop' will be broadcasted for the first time at 10:30 pm on December 18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