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세계 1위, 유튜브 구독자 7000만명 돌파..아티스트 최초·최다 기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9 [09:02]


▲ 블랙핑크(BLACKPINK / 지수·로제·리사·제니)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블랙핑크(BLACKPINK / 지수·로제·리사·제니)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7000만명을 돌파했다. 전 세계 모든 아티스트를 통틀어 최초·최다 기록이다.

 

지난 28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이날 오전 11시 34분께 7000만명을 넘어섰다. 지난 2016년 6월 28일 블랙핑크 채널이 개설된 지 약 5년 5개월 만이다.

 

블랙핑크는 앞서 지난해 7월 비영어권 아티스트 최초로 ‘유튜브 구독자 수 톱5’에 이름을 올리며 막강한 존재감을 뽐냈다. 이후 아리아나 그란데, 에미넴, 에드 시런, 마시멜로, 저스틴 비버 등 유명 팝스타들을 차례로 추월하며 마침내 지난 9월 10일 유튜브 세계 최강자로 등극했었다.

 

블랙핑크는 팀과 솔로 활동을 가리지 않고 매번 신곡을 발표할 때마다 수백만 명의 새로운 유튜브 구독자 수를 확보하며 빠르게 성장해왔다. 

 

최근에도 리사의 첫 솔로 앨범 ‘LALISA’가 발표되면서 500만 명 이상의 신규 구독자가 유입됐고, 블랙핑크 이전 아티스트 채널 최고였던 저스틴 비버와의 격차를 350만 명 가까이 벌려 왕좌를 굳혔다.

 

유튜브가 글로벌 음악 시장의 판도 변화를 이끌고 있는 주역임을 떠올리면 채널 구독자 수는 의미 있는 지표 중 하나다. '구독'은 콘텐츠에 대한 단순 호기심이나 일회성 시청을 넘어 충성도 높은 팬덤 크기와 그들의 기대감을 나타내는 증표나 다름없기 때문이다. 

 

한편, 블랙핑크는 유튜브 채널에서만 총 32편의 억대 뷰 영상을 배출했으며, 누적 조회수는 213억 회에 달한다. 이중 최신곡의 뮤직비디오 조회수 상승 추이는 한층 가팔라졌고 기존 히트곡들 또한 그 인기가 여전하다. 

 

대표적으로 2018년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SQUARE UP)'의 타이틀곡 '뚜두뚜두(DDU-DU DDU-DU)' 뮤직비디오는 17억뷰를 돌파, K팝 그룹 최초∙최고·최다 조회수 신기록을 자체 경신 중이다. 이외에도 ‘Kill This Love(14억뷰), '붐바야(13억뷰)', '마지막처럼(11억뷰)', ‘How You Like That(10억뷰)’ 뮤직비디오가 10억 뷰 고지를 밟았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number of subscribers to the official YouTube channel of BLACKPINK (Jisoo, Rosé, Lisa, and Jenny) has exceeded 70 million. It is the first and most records among all artists in the world.

 

According to YG Entertainment on the 28th, the number of subscribers to Blackpink's official YouTube channel exceeded 70 million at 11:34 am on the same day. It has been about 5 years and 5 months since the Blackpink channel was opened on June 28, 2016.

 

In July of last year, BLACKPINK was the first non-English speaking artist to be listed in the top 5 YouTube subscribers, boasting a strong presence. After that, he overtook famous pop stars such as Ariana Grande, Eminem, Ed Sheeran, Marshmallow, and Justin Bieber, finally becoming the world's strongest YouTuber on September 10th.

 

Blackpink has grown rapidly, securing millions of new YouTube subscribers every time they release a new song, regardless of team or solo activities.

 

Recently, as Lisa's first solo album 'LALISA' was released, more than 5 million new subscribers came in, and the gap with Justin Bieber, who was the best artist channel before Blackpink, was widened by nearly 3.5 million, solidifying the throne.

 

Considering that YouTube is a major player in the global music market, the number of channel subscribers is one of the meaningful indicators. This is because 'subscription' is nothing more than a token of the size of a loyal fandom and their expectations beyond simple curiosity about content or one-time viewing.

 

On the other hand, Blackpink has released a total of 32 billion-viewed videos on its YouTube channel alone,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views reaches 21.3 billion. Among them, the trend of increasing the number of views of the music video of the latest song has become steeper, and the popularity of existing hit songs is still there.

 

Representatively, the music video for 'DDU-DU DDU-DU', the title song of the first mini-album 'SQUARE UP' in 2018, surpassed 1.7 billion views, setting new records for the first, highest, and most views of a K-pop group. is being renewed In addition, 'Kill This Love (1.4 billion views)', 'Boombaya (1.3 billion views)', 'As if it were your last (1.1 billion views)', and 'How You Like That (1 billion views)' MV reached 1 billion view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