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사고 피해가정에 8회째 김장철 나눔 봉사 시행

- 교통사고 중증후유장애인 4,070가정에 김장 20.3톤 전달 -

전병협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11/22 [11:30]


▲ 지난 11월 3일 한국교통안전공단 조경수 기획본부장(오른쪽), 사단법인 희망VORA 강지원 회장(왼쪽), 풍미식품 유정임 대표(가운데)가 ‘교통사고 피해가정 김장나눔’을 위한 물품과 후원금을 기부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전병협 칼럼니스트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사단법인 희망VORA, 풍미식품과 지난 11월 3일 김장 후원행사를 갖고 교통사고 중증후유장애인 4,070가정에 김장김치 20.3톤을 11월 22일 전달했다.

 

공단은 나눔 행사를 위해 임직원이 모은 1천만원, 사단법인 희망VORA가 후원한 2천만원을 합친 총 3천만원의 후원금과 풍미식품 대표 유정임 김치명인이 기부한 김장김치 3톤(600가정 분)을 받아 김장 나눔에 활용하였다.

 

공단은 매년 임직원 급여우수리로 조성된 기금을 활용하여 사단법인 희망VORA와 공동으로 자동차사고 피해가정을 위해 김장 나눔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8회를 맞는 김장 나눔은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행사를 간소화하고, 민간후원을 통해 김장지원 물량을 2020년 17.3톤 대비 2021년 20.3톤으로 확대하여 4,070가정에 비대면 배송하였다.

 

또한 공단은 정부지원과 기업․민간단체 융․복합형 ESG 사업을 기획하여, 교통사고 피해자를 위한 공익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교통사고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희망계좌에 적립금을 불입하지 못하는 교통사고 유자녀를 발굴하여 민간후원 기부금을 매월 1:2 매칭 후원하는 ‘자산형성’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T-map과 함께하는 안전속도 5030 실천약속 공익기부 캠페인을 통해 ㈜만도, 현대위아㈜ ESG 경영활동으로 기부된 재원과 현대자동차 전국 판매왕 등이 후원한 재원이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사고 유자녀의 경제적 자립이라는 든든한 언덕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코로나19로 국민이 모두 힘든 시기에 이번 김장 나눔이 자동차사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가정에 따뜻한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이를 계기로 매년 20만 건이 넘는 교통사고로 인해 다치는 모든 분들께 사회적 관심과 나눔이 더욱 확산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8th Kimjangcheol Sharing Volunteer Service to Families Victims of Traffic Accidents

 

- Delivered 20.3 tons of kimchi to 4,070 families with severe aftermath of a traffic accident -

 

Th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held a kimchi sponsorship event with Hope VORA and Flamyang Foods on November 3 and delivered 20.3 tons of Kimchi on November 22 to 4,070 families with severe aftereffects from a traffic accident.

 

The corporation received a total of 30 million won in donations, including 10 million won raised by employees and 20 million won sponsored by Hope VORA, and 3 tons of kimchi (600 households) donated by Kimchi master Yu Jeong-im, the representative of Flamyang Foods, for the sharing event. used for sharing.

 

Every year, the Corporation promotes sharing of kimchi for families affected by car accidents in collaboration with Hope VORA, using the funds raised from excellent employee salaries.

 

The kimchi sharing, which marks its 8th anniversary this year, has simplified the event due to the 4th pandemic of COVID-19 and expanded the amount of kimchi support from 17.3 tons in 2020 to 20.3 tons in 2021 through private sponsorship, and delivered non-face-to-face delivery to 4,070 households.

 

In addition, the Corporation is promoting public service projects for victims of traffic accidents by planning convergence and complex ESG projects with government support and corporate and private organizations.

 

We are promoting the ‘Asset Formation’ support project, which identifies children of traffic accident survivors who are unable to deposit funds into their desired accounts due to traffic accidents and financial difficulties, and supports private donations in a 1:2 match every month.

 

Promise to practice safety speed 5030 with T-map The funds donated through ESG management activities of Mando Co., Ltd. and Hyundai Wia Co., Ltd. through the public donation campaign, as well as funds sponsored by Hyundai Motor's national sales king, etc.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come a strong hill of economic independence of

 

Kwon Yong-bok, chairman of the Corporation, said, “I hope that this kimchi sharing at a time when all the people are having a hard time due to Corona 19 will be a warm comfort to the families who are suffering from car accidents.”

 

“I hope that this will further spread social interest and sharing to all those who are injured in more than 200,000 traffic accidents every year,” he said. en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