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택 의원 “267만평 새만금 잼버리 부지매립 88% 달성...내년 8월 프레 잼버리 순항”

여성가족부, 순수매립은 완료...기반시설 공사 및 이용시설 준비에도 박차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6:06]

새만금 세계잼버리를 위한 부지매립공사가 88%의 공정률을 달성한 가운데 순수한 매립은 완료된 것으로 전해져, 내년 8월 예정된 프레(pre-사전)잼버리대회 준비가 순항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원택 의원은 “연달아 열리는 프레 잼버리와 세계잼버리를 통해 지역관광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면서, “잼버리는 위드코로나 국면에서 청소년 일상과 건강회복의 중요한 계기다. 안전하면서도 차질없는 대회운영을 위해 여가부는 만전을 기해야한다”라고 강조했다.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프레 잼버리는 오는 2023년 8월 예정된 새만금 세계잼버리를 앞두고서 대회 운영시스템과 프로그램을 사전에 점검하고 체계적인 본 행사를 준비하기 위해 개최되는 행사로, 한국스카우트연맹의 주최와 새만금 세계잼버리 조직위원회의 주관으로 열린다.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이원택 의원(김제·부안)이 여성가족부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새만금 세계잼버리 부지 8.84km2의 순수매립은 완료된 상태로, 교량과 포장, 배수로 공사가 남아있어 88%의 공정도를 보이고 있다. 또한, 상하수도와 전기, 통신 등의 기반시설은 설계가 끝났고, 이어서 진행될 아영시설의 설계 공정율도 70%에 이른 것으로 확인된다.

 

새만금 세계잼버리 부지 8.84km2의 순수매립은 완료된 상태로, 교량과 포장, 배수로 공사가 남아있어 88%의 공정도를 보이고 있다. 또한, 상하수도와 전기, 통신 등의 기반시설은 설계가 끝났고, 이어서 진행될 아영시설의 설계 공정율도 70%에 이른 것으로 확인된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당초 올해 예정이었던 프레 잼버리는 코로나19로 인해 1년 늦춰진 내년 8월2일부터 8일까지 7일간 열리며, 여성가족부는 대회 전인 내년 5월까지 전체 잼버리부지 조성과 프레 잼버리 관련 기반시설 공사를 모두 완료할 계획이다.

 

이원택 의원, 관광활성화 연계 위한 노력과 위드코로나 국면 청소년활동 중요성 강조

 

이원택 의원은 “연달아 열리는 프레 잼버리와 세계잼버리를 통해 지역관광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면서, “잼버리는 위드코로나 국면에서 청소년 일상과 건강회복의 중요한 계기다. 안전하면서도 차질없는 대회운영을 위해 여가부는 만전을 기해야한다”라고 강조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Rep. Won-taek Lee, “Achieving 88% of land reclamation at the Saemangeum Jamboree of 2.67 million pyeong…Cruising at the Pre-Jamboree in August next year”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completes land reclamation...Spurs on infrastructure construction and preparation of facilities for use

 

While the land reclamation project for the Saemangeum World Jamboree achieved a completion rate of 88%, it is reported that the pure reclamation has been completed.

 

Pre-Jamboree is an event to be held in advance of the Saemangeum World Jamboree scheduled for August 2023, to check the event operation system and program in advance and to prepare the main event systematically. opens with

 

According to government audit data submitted by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by Rep. Won-taek Lee (Gimje, Bu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t the National Assembly Gender Equality and Family Committee, the 8.84km2 of the Saemangeum World Jamboree site has been fully reclaimed, and 88% of the bridge, pavement, and drainage works remain. Shows fairness. In addition, the design of infrastructure such as water and sewage, electricity, and communication has been completed, and it is confirmed that the design process rate of the next Ayoung facility has reached 70%.

 

The Pre Jamboree, originally scheduled for this year, will be held for 7 days from August 2 to 8 next year, which was delayed by one year due to COVID-19. plan to complete

 

Rep. Won-taek Lee, Efforts to Link Tourism Revitalization and Emphasize the Importance of Youth Activities in the With Corona Crisis

 

Assemblyman Lee Won-taek said, “We expect regional tourism to be revitalized through the consecutive Pre-Jamboree and World Jamboree. The Ministry of Recreation and Leisure must do everything possible to ensure safe and hassle-free operation of the tournament.”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