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민의힘 예비후보는 왜 전두환의 쿠데타를 소환했나?

전두환 전 대통령은 광주의 영령과 국민에게 진정한 사과를 하지 않고 있는데...

권기식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10/22 [09:11]

▲ 전두환 전 대통령과 부인 이순자 여사가 2019년03월11일 광주지방법원에서 열리는 고 조비오 신부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혐의 관련 재판 출석을 위해 오전 서울 서대문구 자택을 나서고 있다.     ©뉴시스

 

건국 이후 대한민국은 이승만부터 문재인 대통령까지 모두 12명의 대통령을 배출했다. 이 가운데는 노벨평화상을 타고 국격을 높인 김대중 전 대통령도 있고, 술자리에서 측근의 총탄에 쓰러진 박정희 전 대통령도 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명예를 지키기 위해 자결을 선택했다. 부정부패 혐의로 영어의 몸이 된 이명박ㆍ박근혜 전 대통령도 있다. 파란만장한 이 나라의 굴곡진 역사만큼이나 대통령들의 삶도 굴곡이 많았다. 해방 이후 계속된 좌우 대결로 대통령의 선호도나 평가도 진영에 따라 달라진다.

 

 

해마다 여론조사기관들이 전직 대통령들에 대한 선호도 조사를 한다. 매년 순위가 바뀌기는 하지만 대체로 박정희ㆍ김대중ㆍ노무현 세분의 전직 대통령들이 상위권을 차지한다. 여론조사의 최 하위권에는 전두환 전 대통령이 있다. 그는 군사 쿠데타로 헌정질서를 파괴하고, 집권 과정에서 양민학살을 저질렀다. 1980년 5월 광주에서 벌어진 민간인 학살은 당시 실질적 군 지휘권을 가진 전두환 전 대통령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 그는 또 재임 중 엄청난 부정부패를 저질렀다. 죄없는 국민을 죽음으로 내몰고 인권을 탄압하면서도 뒤로는 권력을 이용해 천문학적인 뇌물을 받았다. 법원으로부터 2,205억원의 추징금을 선고받고도 돈이 없다며 내지 않고 버티고 있다. 그러고도 전두환 전 대통령은 광주의 영령과 국민에게 진정한 사과를 하지 않고 있다. 그러니 그가 최악의 대통령으로 평가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그런데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가 전두환 전 대통령을 정치의 무대에 다시 소환했다. 그냥 잊혀 지기를 바랐던 전(全) 전(前) 대통령도, 전두환 시대를 생각조차 하기 싫은 국민도 모두 원하지 않은 일이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는 지난 10월19일 "전두환 대통령이 잘못한 부분이 있지만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잘했다고 말하는 분들이 많다. 호남에서도 그렇게 말하는 분들이 꽤 있다"고 말했다. 호남은 모욕당했고, 국민은 분노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은 아직도 조비오 신부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을 받는 중이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의 발언은 거센 후폭풍을 몰고 왔다. 호남의 민심이 이반 조짐을 보이고 국민의힘 내부에서조차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터져 나오고 있다. 아무리 '1일 1실언'에 익숙한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지만 이번 발언은 실언을 넘어 '망언' 수준이기 때문에 화들짝 놀란듯 하다. 비판여론에 맞서던 그는 결국 이틀만인 지난 21일 "설명과 비유가 부적절했다는 많은 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수용하고 유감을 표한다"고 한발 물러서 사과했다. 아무래도 뚝심으로 마냥 버티기는 힘 들었나 보다.

 

말은 생각의 표현이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의 말은 그의 철학과 역사관을 담고 있는 것이다. 그가 전두환 전 대통령을 두둔하고 긍정 평가했다면 그는 민주주의자로 볼 수 없다. 그런 사람이 제 1야당의 유력 대권후보인 것은 매우 위험하고 서글픈 일이다.

 

전두환 시대의 문제는 군사 쿠데타와 5.18만 아니면 태평성대였던가? 그러면 수많은 인권유린과 천문학적 규모의 더러운 정경유착은 괜찮다는 것인가? 전두환 시절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가 내세우는 공정과 정의에 부합했는가? 참으로 기가 막힐 언동이 아닐 수 없다. 촛불정부에서 이런 사람을 검찰총장에 앉힌 자들은 누구인가? 문재인 정부 인사 무능의 끝판왕을 보는 듯하다.

 

▲ 권기식 칼럼니스트. ©브레이크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과 조국 전 법무부장관에 저항해 야권 유력 대권후보의 반열에 올랐다. 그가 얼마 후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될지, 차기 대통령이 될지는 모르지만, 그가 지닌 위험하고 잘못된 역사관으로 이 나라를 올바로 이끌 수 있을지 의문이다. 다시 촛불을 들고 광화문 거리에 나설 준비를 해야 하나? kingkakwon@naver.com

 

*필자/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한겨레신문 기자와 김대중 정부 청와대 정치국장을 거쳐 영남매일신문 회장과 2018평창 동계올림픽 민간단체협의회장을 역임했다. 한양대 국제대학원 교수와 일본 외무성 초청 시즈오카현립대 초청연구원, 중국 외교부 초청 칭화대 방문학자로 활동했다. 서울미디어대학원대학교 석좌교수와 국기원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Why did Yoon Seok-yeol, the People's Power preliminary candidate, summon Chun Doo-hwan's coup d'etat?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has not made a sincere apology to the heroic spirits and people of Gwangju...

- Columnist Kwon Ki-sik

 

Since its foundation, the Republic of Korea has produced 12 presidents, from Syngman Rhee to President Moon Jae-in. Among them is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who raised his national dignity by winning the Nobel Peace Prize, and former President Park Chung-hee, who was shot down by his aides while drinking. Former President Roh Moo-hyun chose self-determination to protect his honor. There are also former Presidents Lee Myung-bak and Park Geun-hye, who became the body of English on charges of corruption. As much as the ups and downs of this country's turbulent history, the lives of presidents have had many ups and downs. As the left-right confrontation continued after liberation, the preference and evaluation of the president also changed depending on the camp.

Every year, opinion polls survey the preferences of former presidents. Although the ranking changes every year, the three former presidents Park Chung-hee, Kim Dae-jung, and Roh Moo-hyun occupy the top ranks. At the bottom of the poll is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He destroyed the constitutional order in a military coup and committed massacres of civilians during the course of his reign. The massacre of civilians in Gwangju in May 1980 was inseparable from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who had the actual military command at the time. He also committed massive corruption during his tenure. He drove innocent people to death and suppressed human rights, but behind the scenes he used his power to receive astronomical bribes. Even after being sentenced to a fine of 220.5 billion won by the court, he is holding on without paying the money. Even so,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has not made a sincere apology to the heroic spirit and people of Gwangju. So, it is only natural that he is rated as the worst president.

However, Yun Seok-yeol, the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Strength Presidential Election, recalled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to the political arena. Neither the former president who just wanted to be forgotten nor the people who did not want to even think about the Chun Doo-hwan era do not want it.

On October 19, Yoon Seok-yeol, the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Strength presidential election, said, "There are some things that President Chun Doo-hwan did wrong, but there are many people who say that he did well except for the military coup and 5.18. There are quite a few people in Honam who say that." Honam was insulted, and the people were outraged.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is still on trial for defamation of Father Jovio.

The remarks of Yun Seok-yeol, a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brought a strong backlash. The public sentiment in Honam is showing signs of dissension, and even within the power of the people, criticisms are coming out that it is inappropriate. No matter how accustomed to 'one word a day', Yoon Seok-yeol, a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seems to be surprised because this remark is more of a 'reckon' than a slur. On the 21st, two days after confronting public opinion, he took a step back and apologized, saying, "I humbly accept the comments and criticisms of many people that the explanations and analogies were inappropriate." It must have been difficult for me to endure it with perseverance.

Words are the expression of thoughts. The words of Yun Seok-yeol, the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contain his philosophy and view of history. If he had a strong and positive evaluation of former President Chun Doo-hwan, he could not be considered a democracy. It is very dangerous and sad for such a person to be a powerful presidential candidate in the first opposition party.

Was the problem in the Chun Doo-hwan era only a military coup and 5.18, or was it peaceful? So, are numerous human rights violations and filthy political and economic collusion on an astronomical scale okay? Did the days of Chun Doo-hwan conform to the fairness and justice set forth by Yun Seok-yeol, the People's Power presidential candidate? It is truly an astonishing act. Who are the people who appointed such a person to be the prosecutor general in the Candlelight Government? It seems to be the end of the Moon Jae-in government's personnel incompetence.

Yoon Seok-yeol, the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Strength Presidential Election, resisted President Moon Jae-in and former Justice Minister Cho Kuk and rose to the ranks of the most influential presidential candidate in the opposition. It is unknown whether he will become a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or the next president, but it is questionable whether he will be able to lead this country properly with his dangerous and erroneous view of history. Should I prepare to go back to Gwanghwamun Street with a candle? kingkakwon@naver.com

 

*Writer/Kwon Ki-sik

President of Korea-China Urban Friendship Association. He served as a reporter for the Hankyoreh newspaper and the political director of the Blue House under the Kim Dae-jung government before serving as the president of the Yeongnam Maeil Shimbun and the president of the private group consultation for the 2018 Pyeongchang Winter Olympics. He worked as a professor at Hanyang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International Studies, as a visiting scholar at Tsinghua University at the invitation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Japan and as a visiting researcher at Shizuoka Prefectural University. He is a chair professor at Seoul Media Graduate University and an advisory member of Kukki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